‘데이브’ 띄운 넥슨 민트로켓…PC게임 신작 2종에서 보여줄 창의적 DNA는?

261

넥슨이 게임 서브 브랜드 ‘민트로켓’에서 제작한 신작 프로젝트 2종 ‘TB’와 ‘NAKWON(낙원)’의 개발 영상을 공개했다. 하나는 탑뷰 배틀이고, 하나는 좀비 액션이다. 이번 영상은 플레이 영상으로 제작됐으며, 이를 통해 유저 피드백을 수렴하고 개발에 반영할 예정이다. 

‘TB’는 PC 플랫폼으로 개발 중인 팀 대전 액션 게임으로, 위에서 내려다보는 탑뷰(Top view) 시점과 가속 이동을 통한 박진감 넘치는 근접 위주의 전투가 특징이다. ‘낙원’은 좀비 아포칼립스를 소재로한 파밍-탈출 멀티플레이 서바이벌 장르로, PC 플랫폼으로 개발 중인 3인칭 생존액션 게임이다. 

넥슨 신규개발본부 및 민트로켓 총괄을 맡고 있는 김대훤 부사장은 “넥슨에 내재되어 있는 창의적인 개발 DNA를 바탕으로 신선한 재미를 느낄 수 있는 2종의 신작 프로젝트를 준비 중에 있다”라며, “민트로켓 출범 의의에 따라 유저들이 진정으로 즐길 수 있는 게임을 만들기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작년 4월 29일 출범한 민트로켓은 게임의 근본적인 재미와 가치를 연구하는 넥슨의 서브 브랜드로, 개발 초기 단계부터 빠르게 선보여 유저와 함께 호흡하며 만들어가는 것을 지향하고 있다. 이날 민트로켓 공식 유튜브 채널을 통해 공개한 각 프로젝트의 영상은 실제 플레이 장면으로 제작되어 있어 게임의 핵심 요소를 확인할 수 있다. 

데이브 더 다이브 /게임와이 촬영
데이브 더 다이브 /게임와이 촬영

민트로켓의 첫 신작 ‘데이브 더 다이버(DAVE THE DIVER)’는 오는 6월 정식 출시를 앞두고 있다. 작년 10월부터 진행한 얼리 액세스 단계부터 하이브리드 해양 어드벤처 장르라는 독특한 게임성과 특유의 재미로 글로벌 유저들의 호평을 받아왔으며, 스팀에서 97%의 비율로 ‘압도적 긍정 평가’를 받은 바 있다. 

‘데이브’의 뒤를 잇는 ‘TB’는 PC 플랫폼으로 개발 중인 팀 대전 액션 게임으로, 위에서 내려다보는 탑뷰(Top view) 시점과 가속 이동을 통한 박진감 넘치는 근접 위주의 전투가 특징이다. 각기 다른 개성을 가진 캐릭터가 등장하며, 스타일리시한 액션성을 구현해 대전 게임의 재미를 극대화하는 것을 목표로 한다. 

민트로캣 프로젝트TB

‘낙원’은 좀비 아포칼립스를 소재로한 파밍-탈출 멀티플레이 서바이벌 장르로, PC 플랫폼으로 개발 중인 3인칭 생존액션 게임이다. 극사실적으로 묘사된 서울을 배경으로 PvPvE(플레이어와 좀비가 동시에 적으로 되는 구도) 파밍-탈출 생존기가 펼쳐지며, 긴장감 넘치는 생존 파밍의 희열을 담은 것이 특징이다. 

민트로캣 낙원

프로젝트TB의 영상을 본 누리꾼들은 “옛날 서바이벌 프로젝트, 서프온라인 느낌이 조금 난다. 로봇 날아다니던 ‘어썰트’ 느낌도 나고”라고 했고, ‘낙원’의 영상을 본 이용자들은 “프좀3D 같다. 기대해 본다”, “좀보이드 느낌 살짝 있네”, “좀보이드+닼닼 스타일이라면 히트일지도” 등 좀보이드를 닮았다는 의견이 많았다. 

민트로켓은 연내 신작 2종의 오픈 테스트를 진행할 예정이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