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마일게이트, ‘로한M’ 개발사 신작 퍼블리싱한다

168
▲ 신작 '더 로드(가칭)' 콘셉트 이미지 (사진 제공: 스마일게이트)
▲ 신작 ‘더 로드(가칭)’ 콘셉트 이미지 (사진 제공: 스마일게이트)

스마일게이트는 19일(월), 엔엑스쓰리게임즈 신작 MMORPG ‘더 로드(가칭)’의 글로벌 퍼블리싱 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엔엑스쓰리게임즈가 개발 중인 ‘더 로드’는 캐릭터 육성의 높은 자유도, 대규모 실시간 RvR 등을 내세운 MMORPG다. 모바일은 물론 PC에서도 플레이할 수 있는 멀티 플랫폼 게임으로 준비 중이다.

플레이어는 8종의 무기를 바꿔가며 사용할 수 있고, ‘어빌리티’를 수집해 200여종이 넘는 직업을 활성화시킬 수 있다. 포토 스캔 기술을 활용한 3D 맵과 아트워크도 특징으로 내세우고 있으며, 대규모 실시간 RvR 전장에는 최대 600명 이상이 동시에 참여할 수 있도록 개발하고 있다.

‘엔엑스쓰리게임즈’는 ‘로한M’으로 유명한 게임 개발사다. ‘로한M’ 개발을 이끌었던 김효재 PD가 다시 한번 개발을 진두 지휘하고 있다.

스마일게이트는 이번 계약을 통해 중국을 제외한 글로벌 전 지역에 ‘더 로드’를 서비스하게 됐다. 글로벌 시장에서의 성공 노하우를 ‘더 로드’에도 접목시킨다는 계획이다. 양사는 ‘더 로드’의 성공적인 글로벌 론칭을 위해 긴밀한 상호 협력을 약속했다.

스마일게이트 권익훈 본부장은 “’로한M’으로 국내와 글로벌에서 큰 성공을 거둔 엔엑스쓰리게임즈가 개발 노하우를 집중해 개발하고 있는 역작인 만큼 그 어느때보다 높은 기대감과 함께 이번 계약을 체결하게 됐다”며, “’더 로드’가 양사 모두의 새로운 성장 동력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론칭 준비에 힘쓰겠다”고 전했다.

게임에 대한 세부 정보와 출시 일정은 추후 공개 예정이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