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02년 월드컵에 출시된 그 게임…’나이트 온라인’ 21주년 맞았다

355

엠게임이 20일부터 내달 18일까지 노아시스템(대표 조재준)과 공동 개발하여 서비스 중인 MMORPG ‘나이트 온라인’ 서비스 21주년을 맞아 기념 이벤트를 실시한다.

‘나이트 온라인’은 국가 간 대규모 전투가 특징인 정통 MMORPG로, 2002년 7월 국내 정식 서비스를 시작했다. 월드컵이 열리던 그 해다. 북미, 유럽 지역에서 지난해 11월 신규 서버 오픈 효과로 일 매출 91만 불을 기록했으며, 올해 5월까지 집계된 북미·유럽 현지 누적 매출은 지난해 전체 누적 매출을 이미 넘어서며 제2의 전성기를 구가하고 있다.

2001년 당시 나이트 온라인 게시물이 남아 있다
2001년 당시 나이트 온라인 게시물이 남아 있다

나이트 온라인 출시일 관련 공지 /엠게임
나이트 온라인 출시일 관련 공지 /엠게임

‘나이트 온라인’ 개발실 최병헌 이사는 “서비스 21주년을 맞이하여 긴 세월 동안 함께해 주신 유저분들께 진심으로 감사드린다”며, “기존·신규·복귀 유저 모두 즐겁게 즐길 수 있는 다양한 콘텐츠를 준비했으니 이벤트 기간 동안 재밌게 즐기시고 많은 혜택 받으시길 바란다”고 전했다.

21주년 이벤트에는 ‘21주년 기념’ 퀘스트를 완료하면 인벤토리 확장이 가능한 ‘마법의 가방’, 자동 아이템 수집 정령인 ‘오레아드스’ 등 3일 기간제 아이템을 획득할 수 있다. 또 획득 경험치가 30% 증가하여 유저들의 빠른 성장을 지원한다. PvP 지역인 ‘로나크랜드’ 개척 지대에서는 기여도 및 래더 포인트를 2배 획득할 수 있으며, 1일 2회, ‘파토스의 축제’ 콘텐츠도 오픈한다. 뿐만 아니라, 이벤트 기간 동안에 게임에 접속한 유저 중 추첨을 통해 ‘달의 타투’, ‘화룡의 날개’ 등 아이템이나 ‘나이트 온라인’ 게임 마우스를 지급할 예정이다.

나이트온라인 21주년 /엠게임
나이트온라인 21주년 /엠게임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