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U+, ‘유독’ 단기렌탈 라인업 강화…35종으로 확대

165
©AP신문(AP뉴스)/ 이미지 제공 = LG유플러스 ▲LG유플러스 모델이 LG 스탠바이미 Go, 플레이스테이션5 등 단기렌탈에서 대여할 수 있는 상품을 소개하고 있다.
©AP신문(AP뉴스)/ 이미지 제공 = LG유플러스 ▲LG유플러스 모델이 LG 스탠바이미 Go, 플레이스테이션5 등 단기렌탈에서 대여할 수 있는 상품을 소개하고 있다.

[AP신문 = 김상준 기자] LG유플러스(대표 황현식)는 맞춤형 구독 서비스 ‘유독’이 신규 상품을 라인업에 추가하면서 ‘단기렌탈’ 서비스 운영을 강화한다고 6일 밝혔다.

단기렌탈은 필요한 전자기기를 3일부터 최대 30일까지 빌려서 사용할 수 있는 서비스로, LG유플러스가 통신사 중 최초로 스타트업 ‘어라운더블’과 제휴를 맺고 올해 1월부터 서비스를 시작했다. 

단기렌탈은 자주 사용하지 않는 고가의 전자기기를 짧은 기간 필요로 하는 고객이나 빌려 쓰는 것으로 비용 부담을 줄이기 원하는 알뜰족 고객이 선호하는 방식이다. 또 큰 비용을 들여 구매하기 전 제품의 기능·효용 등을 일상에서 미리 체험해보고 부담을 줄이기 원하는 고객에게도 유용하다. 

유독은 단기렌탈 서비스를 통해 아이패드 프로 5세대, 맥북 에어, 삼성 프리스타일 빔을 비롯한 30종의 상품을 제공하고 있으며, 8일부터는 ▲LG 스탠바이미 Go ▲소니 플레이스테이션5 ▲LG 룸앤 TV ▲에코백스 윈봇 W1 PRO 창문용 로봇청소기 ▲애플 펜슬 2세대 등 5종이 추가돼 총 35종으로 확대된다.

고객은 유독을 통해 이용권을 구매할 경우 왕복 배송비 무료 혜택을 받을 수 있다. 뿐만 아니라, LG유플러스는 이번 라인업 확대에 맞춰 더 많은 고객이 단기렌탈을 경험할 수 있도록 8월 말까지 최대 30% 이용권 할인 이벤트를 진행한다.  

서비스 이용을 희망하는 고객은 LG유플러스의 구독서비스인 유독에서 원하는 상품과 기간을 선택해 이용권을 구매하고, 어라운더블의 단기렌탈 플랫폼인 ‘픽앤픽’에서 등록하면 된다. 선택한 상품은 희망하는 날짜에 자택으로 배송돼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다. 

LG유플러스는 웨어러블 기기, 태블릿PC 등 하반기 출시 예정인 전자기기를 라인업에 추가해 고객 선택지를 지속 확장한다는 방침이다. 

박준수 LG유플러스 디바이스담당은 “최신 IT제품을 구매 전에 체험하거나, 특정 목적으로 단기 대여하기를 원하는 MZ고객의 니즈에 맞춰 단기렌탈 서비스를 운영하고 있다”며, “이용 고객의 사용 후기, 인터뷰 등을 토대로 고객에게 꼭 필요한 U+만의 차별적 상품으로 자리매김할 수 있도록 라인업을 다양화하겠다”고 전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