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빙’ 효과 톡톡…디즈니+, 지난주 앱 사용시간 130%↑ 역대 최대

196
디즈니플러스가 오리지널 시리즈 '무빙' 공개 효과로 지난달 넷째 주 역대 최대 앱 사용시간을 기록했다. / 사진제공=와이즈앱·리테일·굿즈

디즈니플러스가 오리지널 시리즈 ‘무빙’ 공개 효과로 지난달 넷째 주 역대 최대 앱 사용시간을 기록했다. / 사진제공=와이즈앱·리테일·굿즈

디즈니플러스가 오리지널 시리즈 '무빙' 공개 효과로 지난달 넷째 주 역대 최대 앱 사용시간을 기록했다. / 사진제공=와이즈앱·리테일·굿즈

‘무빙’ 효과 톡톡…디즈니+, 지난주 앱 사용시간 130%↑ 역대 최대

이미지 확대보기

[한국금융신문 이주은 기자] 디즈니플러스(디즈니+) 오리지널 시리즈 ‘무빙’ 공개 후 디즈니+ 앱 주간 이용 시간이 역대 최대를 기록했다.

·리테일 분석 서비스 와이즈앱·리테일·굿즈가 한국인 스마트폰 사용자(안드로이드와 iOS)를 표본 조사한 결과, 8월 넷째 주 디즈니+ 앱 주간 사용 시간은 1.85억분으로 역대 최대를 달성한 것으로 집계됐다고 6일 밝혔다.

무빙 공개 전인 8월 첫 주 0.8억분과 비교해 주간 사용 시간이 130% 증가한 수치다. 디즈니+ 앱 주간 사용 시간은 8월 둘째 주 1.12억분, 셋째 주 1.63억분 등 매주 증가하고 있다.

특히 무빙은 매주 2편씩 순차 공개되는 만큼, 이 같은 상승세가 얼마나 이어질지 관심이 쏠린다. 이 작품은 총 20부작으로, 6일 오전 기준 13회까지 업로드돼 있다.

이주은 기자 nbjesus@fntimes.com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