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M 시세조종 혐의’ 배재현 카카오 투자총괄대표, 검찰 구속기소

36

배재현 카카오 투자총괄대표가 지난달 18일 양천구 서울남부지방법원에서 열린 구속 전 피의자 심문(영장실질심사)을 받기 위해 법정으로 향하고 있다. (자료 연합뉴스)

배재현 카카오 투자총괄대표가 재판에 넘겨졌다. 서울남부지검 금융조사2부(박건영 부장검사)는 자본시장법 위반 혐의로 배 대표를 구속기소했다고 13일 밝혔다.

배 대표는 SM엔터테인먼트 경영권 분쟁 과정에서 시세 조종에 관여한 혐의로 구속돼 재판에 넘겨졌다. 양벌규정에 따라 카카오 법인도 함께 불구속기소했다.

검찰에 따르면 배 대표는 올해 2월 SM엔터 기업지배권 경쟁 과정에서 경쟁사인 하이브의 경영권 인수를 방해하기 위해 SM엔터 주가를 하이브의 공개매수가인 12만원보다 높게 설정·고정할 목적으로 시세조종을 벌인 혐의를 받는다.

배 대표 등은 2월 16~17일과 27~28일 합계 약 2400억원을 동원해 SM엔터 주식을 장내 매집하면서 총 409회에 걸쳐 고가매수하고 대량보유상황 보고 의무를 위반한 것으로 조사됐다.

정다은 기자 dandan@etnews.com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