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스톤사이언스, 中 아보젠과 암 백신 후보물질 플랫폼 계약

94

암 치료백신 개발사 애스톤사이언스는 메신저리보핵산(mRNA) 약물 임상단계 기업인 중국 아보젠 바이오사이언스(Abogen Biosciences)와 후보물질 독점 연구협력·라이선스 계약을 체결했다고 23일 밝혔다.

이번 계약으로 아보젠은 애스톤사이언스의 항원결정기(epitope) 발굴 플랫폼 기술을 활용해 도출하는 후보물질을 세계에서 독점적으로 개발·상업화할 수 있게 된다.

아보젠은 전염성 질병, 종양·희귀질환 등 다양한 치료 영역 대상으로 mRNA 기반 치료제 파이프라인을 개발하고 있다. 지난해 9월 자체 개발한 코로나19 예방 mRNA 백신으로 인도네시아 식약처(BPOM)에서 긴급 사용 승인을 받았다.

애스톤사이언스는 머신러닝 기반 ‘Th-Vac 플랫폼’ 원천기술을 이용해 항암 면역치료에 관여하는 특정 항원을 타깃으로 항원결정기 후보물질을 발굴하게 된다. 아보젠은 이 후보물질을 자사 mRNA-LNP 백신 디자인 엔진과 융합해 목표 치료 적응증에 대한 암 치료백신을 개발하게 된다.

애스톤사이언스가 자체 개발한 Th-Vac 플랫폼은 모듈 1~3 단계별 실험 검증과정을 거쳐 시험관(in-vitro)과 생체 내(in-vivo) 면역원성을 평가한다. 질환별 동물모델에서의 치료 효능까지 확인 가능한 전주기적 항원결정기 발굴 플랫폼이다.

애스톤사이언스는 아보젠으로부터 계약금과 마일스톤을 지급받는다. 향후 발생하는 순 매출액에 대한 로열티도 받게 된다. 기술수출 규모와 계약 세부사항은 양사 합의로 공개하지 않았다.

배옥진 기자 withok@etnews.com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