델, 초경량·10인치 크기 ‘델 래티튜드 7030 러기드 익스트림 태블릿’ 선봬

89

한국 델 테크놀로지스가 열악한 산업 현장에서 안심하고 사용할 수 있는 1kg 미만의 초경량 10인치 풀-러기드 윈도우 태블릿 신제품 ‘델 래티튜드 7030 러기드 익스트림 태블릿(Dell Latitude 7030 Rugged Extreme Tablet)’을 공개했다고 28일 밝혔다.

‘델 래티튜드’는 델의 프리미엄 비즈니스 노트북 라인업으로, 그중 ‘러기드’ 제품군은 극지방 탐사, 화학 공장, 화재 현장 등 거친 환경에서도 안정적인 성능을 발휘하도록 설계된 제품이다.

이번 선보인 ‘래티튜드 7030 러기드 익스트림 태블릿’은 전작 12인치 러기드 태블릿 대비 더 가볍고 컴팩트한 10인치 섀시를 적용해 휴대성을 강화하고, 야외 작업에 최적화된 디스플레이 및 핫스왑 방식의 배터리를 지원해 산업 현장에서 일하는 사용자의 업무 연속성을 강화한 것이 특징이다.

‘래티튜드 7030 러기드 익스트림 태블릿’은 1kg 미만의 폼팩터를 갖춰 현장에서 장시간 근무하거나 여러 장소를 이동하며 작업하는 경우에도 손목의 피로감이 덜하다. 또한, 현장에서 시스템 중단 없이 전원을 공급할 수 있도록 36Whr 내장 배터리 외에 핫스왑 방식의 듀얼 배터리 옵션을 제공한다.

초경량 10인치 델 래티튜드 7030 러기드 익스트림 태블릿. (사진=델 테크놀로지스)

내구성의 경우, 가장 열악한 환경에서도 안정적인 작동을 위해 미군 납품 규정인 MIL-STD-810을 충족했다. 즉, 1.2미터가량의 높이에서 자유 낙하해 충격을 받아도 무리 없이 동작하고, 약 섭씨 -28도의 저온에서 섭씨 62도까지의 고온 환경을 견딜 수 있는 온도 테스트도 거쳤다. IP65 등급의 방진 및 방수 기능도 지원해 분진이 있거나 물 분사가 되는 환경에서도 원활히 사용할 수 있다.

아울러 이 제품은 열악한 환경적 위협 요소뿐만 아니라, 점차 정교해지고 있는 사이버 위협을 차단할 수 있도록 설계됐다.

‘래티튜드 7030 러기드 익스트림 태블릿’은 최대 인텔 12세대 코어 i7 프로세서, 통합 아이리스(Iris) Xe 그래픽, 최대 32GB의 LPDDR5 메모리를 탑재하여 이동 중에도 강력한 성능을 발휘하며, 최대 2TB NVMe SSD를 지원해 넉넉한 저장 공간을 제공한다. 듀얼 광대역 Wi-Fi 6E를 지원해 가능한 가장 빠른 속도를 보장하며, GPS, 5G는 물론, 5G 사설망도 지원한다.

‘델 래티튜드 7030 러기드 익스트림 태블릿’은 11월 말에 출시됐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