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명만 오세요’⸱⸱⸱세계에서 가장 작은 레스토랑

104

이탈리아에 2명만을 위해 특별한 식사를 제공하는 레스토랑이 있다.
 
최근 CNN은 세계에서 가장 작은 레스토랑인 솔로 퍼 듀(Solo Per Due)’를 소개했다. 이탈리아어로 오직 두 사람을 위한(Just for Two)’이라는 의미다.

솔로 퍼 듀(Solo Per Due) / 사진=솔로 퍼 듀 공식 홈페이지
솔로 퍼 듀(Solo Per Due) / 사진=솔로 퍼 듀 공식 홈페이지

솔로 퍼 듀는 로마에서 북쪽으로 68, 차로 약 65분 거리에 있는 바코네(Vacone)마을에 있다. 바코네 마을은 고대 로마의 흔적을 볼 수 있는 신비롭고 작은 마을이다. 레스토랑은 다양한 종의 야자수가 있는 이국적인 정원으로 둘러싸여 있어서 동화 같고 몽환적인 분위기다.

레스토랑 외부 전경 / 사진=솔로 퍼 듀 공식 홈페이지

다이닝룸은 로맨틱한 장식으로 가득하다. 폼페이의 고전적인 느낌을 내는 붉은색 식탁보와 은수저, 고급스러운 빨간색 소파와 앤티크한 가구로 화려하게 장식했다. 저녁 식사는 낭만적인 분위기를 위해 어두운 다이닝룸에서 촛불만 켠 채로 먹는다. 하트 모양의 라비올리(이탈리아식 네모 또는 반달 모양으로 익힌 만두), , 스캄피(새우 요리), 고기 카르파치오(이탈리아식 전채 요리), 작은 화이트 초콜릿이 들어간 티라미수가 인기 메뉴다.

레스토랑 내부 / 사진=솔로 퍼 듀 공식 홈페이지

예약은 방문 10일 전까지 가능하나 빠르게 마감되기 때문에 한 달 전에 미리 하는 것이 좋다. 솔로 퍼 듀는 연중무휴고 점심과 저녁 식사시간에만 영업한다. 방문 전에 세부 정보인 선호하는 메뉴, 디저트, 와인과 배경 음악, 꽃 종류, 도착 예정 시간을 선택해야 한다. 방문객은 예약 시간 전에 내부로 들어갈 수 없고 예약 시간에 맞춰서 입장해야 한다. 식사비용은 2인 기준 537달러(70만 원).

여름에는 포도나무가 늘어져 있는 풍경을 바라보며 야외에서 식사를 할 수 있다. 경우에 따라 픽업 서비스를 제공하고 하룻밤 머무를 여행객을 위해 인근 숙박시설을 추천해주기도 한다.
 
자세한 정보는 공식 홈페이지(soloperdue.it)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구소정 여행+기자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