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0분 만에 80% 급속충전 전기차 배터리 선보여

30
‘오토 상하이’에 참가한 삼성SDI 직원들이 삼성SDI의 배터리와 기술을 소개하고 있다. 삼성SDI 제공‘오토 상하이’에 참가한 삼성SDI 직원들이 삼성SDI의 배터리와 기술을 소개하고 있다. 삼성SDI 제공

삼성SDI는 18∼27일 중국 상하이 국립 전시센터에서 열리는 오토 상하이 2023에 참가한다고 19일 밝혔다. 오토 상하이는 ‘오토 차이나’로 불리는 중국 모터쇼 중 하나로 상하이와 베이징에서 번갈아 개최된다. 삼성SDI는 2014년부터 올해까지 총 5회 오토 차이나에 참가했다. 이번 전시에서 삼성SDI는 고객사 대상 비공개 부스를 마련하고 최신 배터리 기술과 제품을 전시한다. 고객사의 수요를 반영한 다양한 제품과 기술을 선보인다.

삼성SDI는 전기차 주행거리와 충전 속도를 향상시킬 수 있는 ‘고에너지밀도’와 ‘급속충전’ 기술을 적용한 6세대 각형 배터리(P6) 등 배터리 제품을 소개했다. P6는 양극재의 니켈 비중을 91%로 높이고 음극재에 실리콘 소재를 적용해 기존 5세대 각형 배터리(P5) 대비 에너지밀도를 10% 이상 향상시킨 제품이다. P6는 제조 공법 개선으로 10분 만에 80% 이상 충전이 가능한 급속충전 기술을 탑재해 2024년 양산을 준비 중이다.

삼성SDI는 46파이 원통형 배터리 실물도 선보였다. 46파이 제품은 기존의 원통형 배터리 대비 크기를 키우고 성능을 극대화한 신규 플랫폼이다. 또 2027년 양산을 앞둔 전고체 배터리 로드맵을 선보이며 배터리 기술 발전 방향도 제시했다.

홍석호 기자 will@donga.com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