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 아트라스BX 모터스포츠, ‘2023 한국 12시 몬자’ GT4 클래스 3라운드 우승

97
한국타이어 제공한국타이어 제공

한국타이어앤테크놀로지(이하 한국타이어)는 자사가 후원하는 ‘한국 아트라스BX 모터스포츠’ 레이싱팀이 이탈리아 몬자에서 열린 내구 레이스 대회 ‘24시 시리즈’ 유러피언 대회의 3라운드 경기에서 우승을 차지했다고 14일 밝혔다.

한국타이어가 지난 2015년부터 타이틀 스폰서로 활동 중인 24시 시리즈는 글로벌 프리미엄 슈퍼카들이 참가해 24시간 동안 쉬지 않고 고난도의 코스를 주행하는 내구 레이스다. 한국 아트라스BX 모터스포츠는 ‘메르세데스 AMG GT4’ 차량으로 진행하는 GT4 클래스에 참가했다.

이번 3라운드는 하루 여섯 시간씩 이틀간 총 12시간의 레이스를 펼쳐 정해진 시간 동안 더 많은 랩을 기록한 팀이 우승을 차지하는 방식으로 진행됐다. 한국 아트라스BX 모터스포츠의 조항우, 최명길, 김종겸, 양태근, 노동기 선수는 1∙2차 레이스에서 연속 1위로 결승선을 통과하며 포디엄 최상단에 이름을 올렸다.

몬자 서킷은 총길이 5.793km로 직선 구간과 11개의 코너링 구간으로 구성된 F1에서 가장 빠른 서킷이다. 한국 아트라스BX 모터스포츠는 대회 공식 타이어인 한국타이어를 활용해 우수한 레이싱 퍼포먼스를 선보였다.

유러피언 대회는 이탈리아 무겔로, 벨기에 스파-프랑코르샹에 이어 이번 몬자까지 3개 대회가 진행됐다. 한국 아트라스BX 모터스포츠는 1라운드와 3라운드에서 우승을 거머쥐며 누적 포인트 104점으로 종합 2위를 달리고 있다.

두가온 동아닷컴 기자 gggah@donga.com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