운전자 생명 위협하는 자동차 2차사고 예방 차량 부착 비상용 경고판 콜라이프 프리로

542

자동차 사고는 언제 어디서든 발생할 수 있다. 운전을 잘 하고 못 하고의 문제와 별개로 일어날 수 있는 자동차사고.

사고 발생은 막을 수 없지만, 사고를 어떻게 대처하느냐에 따라 사고 경중은 결정된다. 특히나, 사고가 발생한 것을 다른 차들이 인지할 수 있게 잘 알리고 빠르게 사고현장에서 벗어나는 것이 2차 사고를 막을 수 있는 방법이다. 

그런데, 2차 사고를 막기 위하여 삼각표지판을 설치하다가 사고가 나기도 하고, 어두운 밤에 사고가 발생 시에는 표시한 삼각표지판을 멀리서 잘 인지할 수 없어서 추가로 큰 사고가 발생하곤 한다.

실제로 교통사고 데이터를 확인해보면 2차 교통사고 사망률이 높은 편인데, 동절기에는 59% 야간에는 73%까지 높아진다고 한다. 실제로 발생한 교통사고의 사망률보다 2차사고에 의한 치사율이 높다는 기록이다. 

그렇다면, 외지거나 어두운 밤에 발생한 교통사고 이후 2차 사고를 막을 방법은 없을까?

이런 부분에 대한 고민을 해결해줄 자동차용품이 있어서, 이번 포스팅에서는 소개하려고 한다. 자동차 교통사고 경중에 상관없이 위험을 알릴 수 있는 차량부착 비상용 경고판 ‘콜라이프 free’. 간단하게 소개해본다.

콜라이프 free가 좋은 이유는 명확하고 간단하다. 

우선 사고가 발생하면 멀리서도 인지할 수 있을 정도로 큰 스케이트 보드 크기의 본체에서 붉은색과 푸른색의 불빛이 나온다. 불빛은 자동차가 문제가 없다면 시거잭을 통해서 전원공급이 가능하며, 만약의 상황에서는 비상용 건전지(8개)으로도 불빛을 밝힐 수 있다.

환한 낮에는 삼각대와 같은 역할로 자동차에 간단한 설치(자석 부착 방식)로 위급한 상황을 쉽게 알릴 수 있다.

사고가 발생하여 경황이 없다하여도 콜라이프 본체를 꺼내서 자동차에 붙히기만 하면 된다. 

다음으로 불빛을 멀리서도 인지할 수 있도록 다양한 점멸모드로 LED등을 밝힐 수 있다. 개인적으로 깜빡이는 점멸 방식이 가장 좋은 거 같은데, 코너를 돌다가 발생한 사고라면 계속 불빛이 켜져있는 점멸모드도 좋을 거 같다. 

점점 불빛이 밝아지는 방식을 비롯하여 다양한 방식의 LED 등을 켤 수 있다.

불빛으로 위험을 표시하기 때문에 사고 발생 100M 뒤에 삼각판을 설치하러 갈 필요가 없으므로, 사고 발생을 알리러 가다가 사고가 날 위험도 없다. 

높은 시인성과 신호의 인지성을 표현하는 LED 표지판. 개방된 위치에서는 최대 1km 거리까지 위험을 알릴 수 있다고 하니 2차사고 예방에 이보다 좋은 방법이 있을까?

마지막으로 사고 발생 후 빠르게 위험을 알려야 하는데, 설치가 어렵거나 세팅이 오래 걸린다면 또 무의미하지 않을까? 그런 점에서 콜라이프 프리는 LED 컨트롤러와 건전지박스 또는 시거잭에 연결만 하면 바로 불이 들어온다.

그냥 전원 연결하듯 온 오프만 하면 바로 LED 불이 들어온다. 그리고 설치는 강력한 힘을 내는 자석 2개로 차량 어디든 쉽게 부착할 수 있다. 


물론 차량 트렁크에 완전히 고정하는 방식도 있다. 트렁크에 장작이 불가능한 신형SUV 모델이나 5도어 스타일의 차량에도 흔들림없이 고정할 수 있는 브라켓이 있다. (특허출연 중) 

안전 관련 자동차 기능과 용품은 사용 할 일 없는게 무조건 좋지만, 단 한번의 사고에서 우리를 지켜줄 수 있는 마지노선이라는 생각에 가능하다면 무조건 구입하는 게 맞다고 생각한다.

사고 발생 전 또는 교통사고 발생 후 위험한 상황을 조금이라도 더 빠르고 쉽게 알려서, 단 1%라도 사고 위험률을 낮출 수 있다면 그걸로 충분한 역할을 한다고 생각한다.

그래서, 안전 관련 자동차 옵션은 비싼 돈을 주고 선택하는 게 아닐까?

콜라이프 FREE는 10만원 전후의 가격으로 구입 가능하다. 내 의사와 무관하게 교통사고가 발생한다면 콜라이프는 운전자의 2차 사고를 예방하고 더 큰 사고를 사전에 예방할 수 있는 최후의 보루라고 생각된다. 

그래서인지 자동차 이용이 많은 분들 특히 직업이 운전인 화물트럭, 택시, 승합차 운전자들이 많이 구매하고 있다고 한다. 주변에 그런 분이 있다면 추천하거나 안전을 선물하면 어떨까?

본 포스팅은 제품 지원을 통해 작성한 개인의 주관적인 콘텐츠입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