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 11월 36만5576대 판매…전년 동월비 5%↑

125

현대자동차가 지난달 국내외에서 전년 같은 달보다 5.0% 증가한 36만5576대를 팔았다. 국내외 판매가 고르게 늘어난 가운데 특히 국내 판매 신장이 돋보였다.

국내 시장 판매 대수는 전년 동월 대비 18.3% 증가한 7만2058대였다.

세단은 그랜저 7980대, 쏘나타 4895대, 아반떼 5828대 등 총 1만9321대를 팔았다. RV는 팰리세이드 3157대, 싼타페 8780대, 투싼 3205대, 코나 3209대, 캐스퍼 5701대 등 총 2만6783대 판매했다.

포터는 9255대, 스타리아는 3342대 판매를 기록했다. 중대형 버스와 트럭은 총 2468대 판매했다. 프리미엄 브랜드 제네시스는 G80 3023대, GV80 3874대, GV70 2910대 등 총 1만 889대가 팔았다.

해외 시장에서는 전년보다 2.1% 증가한 29만3518대를 판매했다.

현대차 관계자는 “생산 및 판매 최적화를 통해 판매 최대화를 이루고 고부가가치 차종 중심의 믹스 개선 등으로 불확실한 경영 환경에 적극 대응하겠다”고 말했다.

[서울=뉴시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