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양시, 2030년까지 수도계량기 원격검침시스템 구축사업 추진

18
안양시청사 전경아주경제DB
안양시청사 전경[아주경제DB]

경기 안양시가 관내 수도계량기 5만200여개를 오는 2030년까지 원격검침으로 전환하는 ‘수도계량기 스마트 원격검침시스템 구축’ 사업을 추진한다.

30일 시에 따르면, 수도계량기 스마트 원격검침은 디지털 수도계량기에 통신 단말기를 연결하고, 사물인터넷(IoT) 기술을 활용해 검침 값을 무선으로 자동 전송하는 방식이다.

시는 지난 2020년부터 기존 검침원의 육안 검침에서 스마트 원격검침으로 전환해왔으며, 지난해까지 전체 수도계량기의 약 28%인 1만3,833개에 대한 설치를 모두 마친 상태다.

올해부터는 지난해 12월 지원받은 경기도 특별조정교부금 4억원의 사업비를 들여 관내 노후 수도 계량기 교체사업과 연계해 스마트 원격검침 방식 전환사업을 지속 실시한다.
 

사진안양시
[사진=안양시]

이를 통해 올해 안에 38%에 해당하는 총 1만9,000여개의 수도계량기가 스마트 원격검침 방식으로 전환한다는 계획이다.

시는 원격검침으로 전환되면서 사생활 침해 방지와 낙상·질식 등 검침원 안전사고 예방 등에 효과도 거두고 있다고 보고 있다.

한편 최대호 시장은 “수도계량기 원격검침 전환 사업을 통해 시민에게 질 높은 수도행정 서비스를 제공해 스마트 행복도시 안양 실현을 위해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