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국노래자랑’이 공개한 김신영 하차 결정적 이유에서 발견된 ‘치명적인 허점’

98

‘전국노래자랑’ 측이 방송인 김신영에게 하차를 통보한 이유에 대해 밝힌 가운데 정작 시청자 게시판에서는 MC 교체를 요구한 의견이 약 10%에 불과한 것으로 나타났다.

방송인 김신영 / 뉴스1

KBS ‘전국노래자랑’ 측이 지난 7일 시청자의 불만 의견이 많아 김신영에게 하차를 통보했다고 밝혔다.

‘전국노래자랑’ 측은 하차를 통보한 이유의 근거로 지난 2022년 10월부터 이번 달까지 접수된 김신영 관련 시청자 의견 건수를 공개했다. 자료에 따르면 해당 기간 동안 접수된 김신영의 진행 능력에 관한 불만 의견은 616건, 칭찬 의견은 38건이다.

그러나 ‘전국노래자랑’ 시청자 게시판에 드러난 반응은 KBS가 공개한 자료와 사뭇 다른 것으로 파악됐다.

지난 7일 텐아시아에 따르면 김신영이 첫 MC로 나선 지난 2022년 10월 16일부터 하차 소식이 전해진 지난 4일까지 올라온 게시글 1096개 중 오직 117개 게시글에만 MC 교체에 대한 요구가 담겼다. 이는 전체 게시글 중 10.7%에 해당하는 수치다.

매체에 따르면 ‘전국노래자랑’ 시청자 게시판에는 긍정적인 반응의 글도 부정적인 반응의 글 이상으로 많았다. 부정적 반응의 경우 일부 4~5명의 시청자가 계속 MC 교체를 요구하는 글을 올리거나 악플을 남겼다. 한 네티즌은 1년이 넘도록 6번에 걸쳐 글을 올리기도 했다.

이날 ‘전국노래자랑’ 측은 “이번 MC 교체는 시청률 하락 등 44년 전통의 ‘전국노래자랑’이 처한 위기를 극복하기 위한 타개책의 일환으로 진행됐으며 다양한 시청자들의 의견과 ‘전국노래자랑’이라는 프로그램의 특성을 최우선 기준으로 삼아 추진됐다”라며 “MC 교체를 원하는 상당수의 시청자 의견이 있었다. 김신영은 탁월한 진행 실력과 열정을 갖춘 MC이지만 MC의 자질과 별개로 프로그램마다 그 특성과 주 시청자층을 고려한 MC 선정이 필요하다”라고 설명했다.

하지만 ‘전국노래자랑’ 측이 제시한 불만 의견 616건과 칭찬 의견 38건은 전화와 이메일을 통해 접수된 양이다. 고령층 시청자가 많은 점을 고려할 때 인터넷 게시판보다 전화 등을 통한 요구가 많았을 것으로 추정된다. 하지만 부정적 의견이 10%에 불과한 인터넷 게시판까지 종합적으로 고려했을 때 MC 교체의 이유로 시청자 탓만 하기엔 근거가 부족하다는 지적이 나온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