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동일 딸 ‘성빈’, 진짜 다들 깜짝 놀랄 근황사진 공개됐다

33

배우 성동일 딸 성빈 양의 근황 사진이 공개돼 이목을 끌었다.

성빈 양 과거, 현재 사진. / MBC ‘일밤-아빠 어디가?’, 박경혜 씨 인스타그램

최근 성동일 아내 박경혜 씨는 인스타그램에 딸 성빈 양 사진 한 장을 올려 크게 주목받았다. 그는 사진과 함께 “축하해. 첫 스타트 결과가 좋은 걸? 응원해”라는 말도 함께 남긴 것으로 전해졌다.

올라온 사진에는 발레복을 입은 성빈 양이 포즈를 계단 위에서 포즈를 취하며 남다른 끼를 발산하는 모습이 담겨있다. 몰라보게 훌쩍 자란 성빈 양의 모습이 많은 이들의 시선을 단번에 사로잡았다.

해당 게시물에 성빈 양의 입상 소식을 언급한 한 지인 댓글에 박경혜 씨는 “그러게. 첫 콩쿠르인데. 자신감 가지고 더 열심히 해야지”라고 댓글을 달아 눈길을 끌었다. 또 “(레슨 받고 있다) 그냥 한 발짝 한 발짝이야”라는 말을 덧붙이기도 했다.

최근 첫 콩쿠르에 출전했다는 성빈 양. / 박경혜 씨 인스타그램

2021년 7월 방송된 KBS2 ‘대화의 희열3’에서 성동일은 성빈 양 근황에 대해 언급한 적 있다. 당시 성동일은 “발레에 빠져서 지금 열심히 잘 배우고 있다. 그런데 잘 못한다. ‘좋아서 하는 거면 해라’라고 했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어차피 하지 말라고 한다고 안 할 애도 아니고”라고 말을 덧붙여 큰 웃음을 자아냈다.

성빈 양은 2008년 10월생으로 올해 만 15세다. 성빈 양은 과거 MBC ‘일밤-아빠 어디가?’에 친오빠 성준 군과 함께 출연해 많은 사랑과 관심을 받았다. 당시 성빈 양은 엉뚱하면서도 발랄하고 재치 있는 독특한 캐릭터를 보여주며 시청자들에게 큰 웃음을 줬다.

한편 성동일은 최근 영화 ‘짐승’에 캐스팅됐다는 소식이 전해졌다.

성동일. / 뉴스1

‘짐승’은 아이를 유괴로 잃은 뒤 아동사건에 과도한 집착을 보이며 경찰 내 문제적 인물로 낙인찍힌 이진수(감우성)가 한강변 아동 사체사건을 처리하던 중 자신을 찾아온 고교동창 도미애의 부탁으로 그의 동생 도미옥을 찾게 되며 일어나는 일을 그린 영화다. 성동일은 이진수와 같은 강력반 형사이자 형이자 아버지처럼 조언과 위로를 건네는 고팀장 역으로 분한다.

‘짐승’에는 성동일을 비롯해 배우 감우성, 이요원 등이 출연할 예정이다.

+1
1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