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작정 시작한 제주살이, 볕 잘 드는 30평 전원주택

182

<러그> & <테이블> 정보 알아보기 (▲ 이미지 클릭)”><figcaption class= <러그> & <테이블> 정보 알아보기 (▲ 이미지 클릭)

안녕하세요. 7년 연애 끝에 결혼생활 8년 차인 채운방이라고 합니다. 저는 잦은 이사로 다양한 주거 형태를 겪는 중인 제주도민이기도 한데요. 제주도로 이사 온 지 한 달 반 정도 되었네요. 요즘은 새로운 집을 꾸미기 위해 여러 참고 자료와 각종 아이템을 열심히 찾고 있어요.

무작정 이사, 그리고 ‘제주’

더 많은 정보 알아보기 (▲ 이미지 클릭)
더 많은 정보 알아보기 (▲ 이미지 클릭)

저희 부부가 살고 있는 이 집은 마당을 제외하고 30평 정도 되는 단독주택형 타운하우스입니다. 갑자기 제주도로 이사 오자는 남편의 말 한마디에 지금의 집을 단 이틀 만에 계약하고 왔습니다. 상황상 매물을 찾기 위한 온라인 조사는 4~5시간 정도 밖에 할 수 없었고 원하는 조건의 단독주택은 정말 드물었어요.

더 많은 정보 알아보기 (▲ 이미지 클릭)
더 많은 정보 알아보기 (▲ 이미지 클릭)

하지만 모든 조건이 완벽한 집을 찾다가는 절대 제주도로 이사를 못 온다고 생각했었죠. 긴가민가한 두 곳을 후보로 선택했고, 한 곳은 옆 건물 공사로 방문 불가하다 하셔서 결국 단 하나의 집만 볼 수 있었어요. 별 기대 없이 방문했는데 생각보다 마음에 들어 몇 시간 고민 후 이 집으로 결정하게 됐어요.

개방감과 안정감이 있는 거실

<테이블> & <소파> 정보 알아보기 (▲ 이미지 클릭)”><figcaption class= <테이블> & <소파> 정보 알아보기 (▲ 이미지 클릭)

가장 먼저 보여드릴 공간은 1층 거실입니다. 거실은 가구배치로 원하던 느낌을 표현했어요. 구조상 주방을 지나면서부터 탁 트인 느낌을 받으며 들어오게 되는데요. 소파에 앉았을 때도 공간 자체의 개방감이 그대로 느껴지길 바랐고 아늑함도 더해주고 싶었어요.

<테이블> & <러그> 정보 알아보기 (▲ 이미지 클릭)”><figcaption class= <테이블> & <러그> 정보 알아보기 (▲ 이미지 클릭)

무엇보다 거실로 들어섰을 때 TV와 스피커를 곧바로 보이지 않게 두는 것이 가장 우선이었답니다.

<테이블> & <소파> 정보 알아보기 (▲ 이미지 클릭)”><figcaption class= <테이블> & <소파> 정보 알아보기 (▲ 이미지 클릭)
<테이블> & <소파> 정보 알아보기 (▲ 이미지 클릭)”><figcaption class= <테이블> & <소파> 정보 알아보기 (▲ 이미지 클릭)

그래서 지금의 배치가 탄생하게 되었어요. 소파에 앉으면 가로로 긴 벽 덕분에 개방감이 느껴지고, 정면 TV와의 간격이 가까워지니 아늑한 기분이 들어요. 물론 언젠가는 또 가구의 위치를 바꿔줄 수 있겠지만, 지금은 사진상의 배치가 가장 마음에 듭니다.

<테이블> & <소파> 정보 알아보기 (▲ 이미지 클릭)”><figcaption class= <테이블> & <소파> 정보 알아보기 (▲ 이미지 클릭)
<테이블> & <소파> 정보 알아보기 (▲ 이미지 클릭)”><figcaption class= <테이블> & <소파> 정보 알아보기 (▲ 이미지 클릭)

또 거실은 거의 한 벽면이 아예 슬라이딩 도어로 이루어져 있어 마당이 한눈에 보인다는 장점을 가지고 있는데요. 하지만 타운하우스이다 보니 건물 간격이 많이 넓진 않아서 사생활 침해 문제가 신경 쓰였어요. 다행히 옆집은 한 달에 한두 번 쉬러 오시는 듯하고 대부분의 집들이 블라인드를 내려두고 생활하시는 듯했어요. 한적한 동네라 지나다니시는 분들도 거의 없어서 매우 만족 중입니다.

<소파> & <테이블> 정보 알아보기 (▲ 이미지 클릭)”><figcaption class= <소파> & <테이블> 정보 알아보기 (▲ 이미지 클릭)

원래 이 집의 모든 창에는 콤비 블라인드가 기본 장착되어 있었어요. 이걸 떼어내면 보관할 장소가 없어서 아쉽게도 기존 블라인드를 그대로 사용하기로 했습니다.

<거실 아이템> 정보 알아보기 (▲ 이미지 클릭)”><figcaption class= <거실 아이템> 정보 알아보기 (▲ 이미지 클릭)
<거실 아이템> 정보 알아보기 (▲ 이미지 클릭)”><figcaption class= <거실 아이템> 정보 알아보기 (▲ 이미지 클릭)

대신 기분 전환을 위해 패브릭으로 된 커튼을 달아 사용하기도 하는데요. 하늘하늘한 소재에 볕이 들 때면 더 예쁜 포인트가 됩니다.

<테이블> & <소파> 정보 알아보기 (▲ 이미지 클릭)”><figcaption class= <테이블> & <소파> 정보 알아보기 (▲ 이미지 클릭)
<거실 아이템> 정보 알아보기 (▲ 이미지 클릭)”><figcaption class= <거실 아이템> 정보 알아보기 (▲ 이미지 클릭)

저희 집은 지어진 지 1년 된 신축이다 보니, 딱히 도배와 장판이 필요한 상태는 아니었어요. 그래도 바닥은 웜톤, 벽은 쿨톤의 밝은 회색이라 제 눈에는 살짝 이질감이 느껴지는 상태예요. 게다가 검정색을 좋아하지 않는 저한테는 걸레받이, 문짝, 창틀이 전부 검정색인 게 자꾸 눈에 거슬리기도 해요. 이 부분들을 앞으로 어떻게 해결해 나갈지 아니면 적응할지 포기할지 저 자신도 궁금하네요.

다용도로 사용 중인 드레스룸

<테이블> 정보 알아보기 (▲ 이미지 클릭)”><figcaption class= <테이블> 정보 알아보기 (▲ 이미지 클릭)
<테이블> 정보 알아보기 (▲ 이미지 클릭)”><figcaption class= <테이블> 정보 알아보기 (▲ 이미지 클릭)

1층에 위치한 작은방입니다. 드레스룸, 자전거 보관용 창고 겸 저의 작업실로 쓰고 있어요. 개인적으로 미니멀 인테리어도 좋아하지만 창작물을 만들어내다가 정신없이 어지러워진 모습의 공간도 좋아하는데요. 다용도로 쓰는 김에 어지러워진 방 컨셉을 시도해 볼까 생각 중입니다.

<테이블> 정보 알아보기 (▲ 이미지 클릭)”><figcaption class= <테이블> 정보 알아보기 (▲ 이미지 클릭)
<테이블> 정보 알아보기 (▲ 이미지 클릭)”><figcaption class= <테이블> 정보 알아보기 (▲ 이미지 클릭)
<테이블> 정보 알아보기 (▲ 이미지 클릭)”><figcaption class= <테이블> 정보 알아보기 (▲ 이미지 클릭)

그리고 남향이다 보니 이 방은 채광이 정말 좋은 편인데요. 작업 도중, 볕을 쐬다 보면 자연스레 힐링이 되는 기분이 들어요.

우리만의 공간 활용! 식탁 없는 주방

<가벽> 정보 알아보기 (▲ 이미지 클릭)”><figcaption class= <가벽> 정보 알아보기 (▲ 이미지 클릭)
<가벽> 정보 알아보기 (▲ 이미지 클릭)”><figcaption class= <가벽> 정보 알아보기 (▲ 이미지 클릭)

거실과 이어진 주방입니다. 주방에는 식탁 대신 건조기와 수납공간을 추가했어요. 남편은 바닥에 앉아 식사하는 걸 좋아하고 저는 어디서든 상관없으니 식탁을 진작에 없앴어요. 가구 하나를 없애니 주방 공간이 텅텅 비었고요.

<가벽> 정보 알아보기 (▲ 이미지 클릭)”><figcaption class= <가벽> 정보 알아보기 (▲ 이미지 클릭)
<가벽> 정보 알아보기 (▲ 이미지 클릭)”><figcaption class= <가벽> 정보 알아보기 (▲ 이미지 클릭)

주방에는 독특하게도 건조기를 들이기로 했습니다. 세탁실 앞에는 벽 콘센트가 없고 어차피 주방에 공간이 많으니 건조기를 싱크대 앞 한 가운데에 두기로 했죠. 건조기 위로 철제 선반을 설치해서 수납을 추가했어요. 이전 집에서도 건조기 가리려 구입했던 타공판 가벽이 있어서 또 활용했습니다.

건조기 뒷면은 가벽으로 옆면은 안 쓰는 패브릭으로 가렸어요. 천장까지 최대한 가리려 했는데 스프링쿨러처럼 보이는 것이 있어서 간격을 조금 두었고요. 지금은 임시 설치한 거라 어색해 보이는데, 추후에는 좀 더 탄탄한 무언가를 뒤에 받쳐 더 깔끔해 보이도록 만들 거예요. 혹은 제가 직접 촬영한 사진들을 크게 액자로 만들어 가리거나 작은 이미지들로 채워볼 예정입니다.

<주방 아이템> 정보 알아보기 (▲ 이미지 클릭)”><figcaption class= <주방 아이템> 정보 알아보기 (▲ 이미지 클릭)

건조기 옆에는 아일랜드 식탁 겸 수납장을 설치했어요. 기존에 판매되는 아일랜드 식탁은 다음 집에서 쓸모 없을 수도 있잖아요. 그래서 좀 더 활용 범위가 넓은 철제 선반을 설치했어요. 이사 오기 전 집에서 벽지 대신 사용했던 큰 패브릭을 세탁 후 선반 위에 씌워 가렸고요.

그 위에 자리를 못 찾고 있던 커피 머신을 두었습니다. 패브릭을 깔아서 조리대처럼 바로 요리할 수는 없지만 조미료, 그릇 등은 올릴 수 있으니 주방 공간 활용이 좀 더 좋아졌어요. 부족한 수납에도 큰 도움이 됐습니다.

<주방 아이템> 정보 알아보기 (▲ 이미지 클릭)”><figcaption class= <주방 아이템> 정보 알아보기 (▲ 이미지 클릭)

그리고 위생상 마음에 들지 않지만 청소기 둘 곳이 마땅치 않아 냉장고 옆에 두었어요. 수납장을 더 구입하는 대신 네트망과 안 쓰는 패브릭으로 간단히 가려주었습니다. 이 또한 임시라 추후 어울리는 것을 찾아 네트망에 붙여주려 해요.

볕이 잘 드는 복도와 계단

더 많은 정보 알아보기 (▲ 이미지 클릭)
더 많은 정보 알아보기 (▲ 이미지 클릭)
더 많은 정보 알아보기 (▲ 이미지 클릭)
더 많은 정보 알아보기 (▲ 이미지 클릭)

현재 현관과 복도는 비워둔 상태입니다. 현관문에 마스크 걸이를 장착한 것뿐이네요.

더 많은 정보 알아보기 (▲ 이미지 클릭)
더 많은 정보 알아보기 (▲ 이미지 클릭)
더 많은 정보 알아보기 (▲ 이미지 클릭)
더 많은 정보 알아보기 (▲ 이미지 클릭)

딱히 신경 써서 채워주지 않아도 저희 집 복도에는 보기 좋은 포인트가 있는데요. 바로 얇고 긴 창으로 들어오는 빛입니다. 특히나 노을 질 무렵 벽에 비추는 주홍빛이 가장 마음에 들어요.

더 많은 정보 알아보기 (▲ 이미지 클릭)
더 많은 정보 알아보기 (▲ 이미지 클릭)
더 많은 정보 알아보기 (▲ 이미지 클릭)
더 많은 정보 알아보기 (▲ 이미지 클릭)

창 옆으로는 2층으로 올라가는 계단이 있습니다. 원목 계단 특유의 따뜻함과 청명한 하늘의 조화는 언제 봐도 정말 예뻐요.

집 소개를 마치며

<소파> & <러그> 정보 알아보기 (▲ 이미지 클릭)”><span><소파> & <러그> 정보 알아보기 (▲ 이미지 클릭)</span><br />
</figure>
<p>지금까지 저희 집의 주 생활공간을 보여드렸는데요. 이번 집 소개는 주로 저희 집 마당 뷰가 보이는 1층 위주였다면, 다음 편에서는 제주 바다와 한라산이 보이는 2층을 소개할게요. 그럼 다음 편 집 소개에서 만나요!</p>
<figure class=

집꾸미기 BEST  소개  보고 싶다면?
 놀러 오세요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