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별풍선 대가로 성접대’ 사실이었나… 여성 BJ의 민감한 문자 공개됐다

19

인터넷 방송 BJ와 이른바 큰돈을 후원하는 ‘큰손’ 사이에서 성 접대 같은 요구가 오간 것으로 전해져 충격을 주고 있다.

지난 24일 JTBC 보도에 따르면 많게는 수십억 원을 쓰는 큰손 시청자들이 방송 운영에 관여한다는 정황이 포착됐다.

엑셀방송 / JTBC

이날 공개된 여성 BJ가 큰손 시청자로부터 받은 문자에는 “성 접대를 하면 큰돈을 후원해 직급을 올려주겠다”는 내용이 담겼다.

뿐만 아니라 BJ가 큰손이 자신에게 성적인 사진을 보내달라고 했다고 토로하는가 하면 큰손과 접대 자리가 밤새 이루어졌다고 말하는 내용도 있다.

한 방송 관계자는 “큰손 한 명에 의해서 그런 접대 자리가 만들어지고 그 여자들도 부르는 접대 자리가 이루어진다. 그냥 (큰손) 만나서 술 한 잔 먹고 감사하다고 한다. 괜히 무슨 일을 하면서 (큰손) 심기를 건들고 싶지 않은 거다”라고 말했다.

개인이 인터넷 방송에 지나치게 많은 돈을 후원하는데 생기는 부작용은 예전부터 제기돼 왔다.

큰손이 BJ에게 보낸 문자 내용 / JTBC

아프리카 측은 “나름대로 정책과 규제를 하고 있지만 더 보완하도록 하겠다”고 전했다. 다만 후원 한도를 정해놨지만 아이디 여러 개를 쓰거나 대리결제 업체를 이용하면 소용이 없다는 입장이다.

이날 BJ들에게 하루 5000만 원까지 후원한 30대 남성이 숨진 채 발견됐다. BJ들 사이에서 씀씀이가 큰손으로 알려져 있었던 A 씨는 실상 평범한 회사원이었다.

A 씨가 참여해 온 건 ‘엑셀방송’으로 후원 금액에 따라 BJ들의 직급과 퇴출 여부가 결정되는 구조다. A 씨는 자신이 후원하는 BJ가 퇴출당하는 걸 막기 위해 빚을 내 온 것으로 전해졌다.

A 씨가 숨질 당시 빚은 1억 5000만 원. 당시 A 씨에게 후원을 받았던 한 BJ는 자신도 안타깝지만 어디까지나 본인의 선택으로 후원을 한 것으로 어쩔 수 없다는 입장이다.

인터넷 방송 내부 관계자는 일부 BJ들이 후원금액을 조작해 시청자들에게 더 많은 후원을 유도한다고 털어놨다.

A 씨의 유족은 일부 BJ가 시청자를 속여 이득을 취했다고 주장하며 BJ와 방송 관계자를 사기죄로 경찰에 고소한 상태다.

※ 우울감 등 말하기 어려운 고민이 있거나 주변에 이런 어려움을 겪는 가족·지인이 있을 경우 자살예방 상담 전화 109에서 24시간 전문가의 상담을 받을 수 있습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