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이버, ‘뉴스서비스 혁신준비포럼’ 만든다…1분기 종합계획 발표

84

기존 제평위 구성 및 운영 투명성 강화

알고리즘 공정성 강화, 가짜뉴스 대응 위한 종합계획안 마련

경기도 성남시 분당구 네이버 그린팩토리 본사. ⓒ데일리안DB 경기도 성남시 분당구 네이버 그린팩토리 본사. ⓒ데일리안DB

네이버는 22일 ‘뉴스서비스 혁신준비포럼’ 출범 준비 작업에 돌입했다고 밝혔다.

네이버는 명망 있고 신뢰성 높은 외부 전문가 5~7인을 중심으로 해당 포럼을 구성하겠다는 방침이다.

혁신준비포럼은 기존 뉴스 서비스를 전반적으로 평가하고, 뉴스제휴평가위원회 구성 및 운영의 투명성 강화를 통해 저널리즘의 가치 제고를 최우선의 목표로 논의를 이어갈 계획이다.

또한 알고리즘 공정성 강화, 가짜 뉴스 대응 등 뉴스 서비스의 개선을 위한 종합 계획안을 마련해 내년 1분기 발표할 예정이다.

네이버는 “다양한 유관기관과 전문가 차원의 개선 논의에도 동참해 그 결과를 종합 계획안에 반영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