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카오, SM엔터테인먼트 매각설에 “사실 무근”

99

[아이뉴스24 정유림 기자] 카카오는 일각에서 제기되고 있는 SM엔터테인먼트(SM) 매각설에 대해 29일 공시를 통해 ‘사실이 아니다’고 밝혔다.

카카오 사옥 전경 [사진=카카오]

카카오는 앞서 지난해 3월말 SM 지분 39.87%를 확보하며 최대주주에 올랐다. 하지만 SM 인수 과정에서 불거진 시세조종 의혹으로 카카오 그룹 전반에 걸쳐 사법 리스크에 휩싸였고, 경영 쇄신 작업에도 돌입한 상태다.

이와 함께 SM이 추진한 인수합병(M&A)과 외부 투자 건에 대해서도 감사를 진행 중이다. 카카오는 최근 이사회 감사위원회의 요구로 SM에 대한 재무제표와 임원 등에 대한 감사를 진행하고 있다. 감사위는 외부 법무법인을 통해 SM이 카카오에 편입된 이후 본사와 사전 상의 없이 진행한 투자의 적정성에 대한 자료 제출도 요구했다.

카카오를 둘러싼 상황과 SM을 대상으로 한 감사가 맞물려 매각설이 제기되자 카카오는 즉각 진화에 나선 것이다. 카카오 측은 SM 경영진 경질설에 대해서도 “아직 감사 결과가 나오지 않은 상태”라며 선을 긋고 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