엘가토, 8K/60 화면 녹화 지원하는 캡처 솔루션 ‘4K 프로&4K X’ 선봬

388

엘가토가 새로운 캡처 카드 2종 ‘4K X’와 ‘4K 프로’를 국내 출시한다고 2일 밝혔다.

최신 칩셋 기반의 뛰어난 사양을 갖춘 엘가토 ‘4K X’와 ‘4K 프로’ 캡처카드를 통해 크리에이터는 플레이스테이션5, 엑스박스 시리즈 X

USB 로 연결하는 ‘4K X’는 최대 4K/144 패스스루(passthrough) 및 캡처 기능을 제공하며, PCIe로 연결하는 ‘4K 프로’는 최대 8K/60 HDR10 패스스루와 4K/60, HDR10 캡처 기능을 갖췄다.

스마트폰 정도 크기의 휴대용 캡처카드’ 4K X’는 HDMI 2.1 입력 및 출력 포트 뿐만 아니라 USB 3.2 2세대와 호환되며, VRR 패스스루 및 HDR10을 지원한다. 화면 잘림 현상인 스크린 티어링(Screen tearing)도 없다.

엘가토 내장형 캡처카드 ‘4K 프로’ (사진=엘가토)

‘4K 프로’는 최고 사양의 게임 캡처 기능을 찾는 PC 마니아들을 위한 캡처카드로 HDMI 2.1 입출력 포트 및 HDR10 지원을 포함한 최상급 사양을 제공한다. 최대 8K/60, HDR10 패스스루 및 4K/60 HDR10 캡처와 VRR 지원으로 하이엔드급 원PC 세팅, 듀얼 PC 세팅 등 어떤 세팅이라도 라이브 스트리밍 스튜디오로 변모시킨다.

더 높은 프레임속도를 요구하는 경쟁력을 갖추고픈 게이머들을 위해 ‘4K 프로’는 4K 해상도에서 초당 최대 240프레임까지의 저지연 패스스루를 지원하면서 동시에 1080p 240 화질로 화면을 캡처할 수 있다. 또한 멀티 앱 지원을 통해 캡처 피드를 여러 앱에 동시에 전송할 수 있어 OBS, 디스코드 및 줌(Zoom) 등에서 스트리밍을 하면서도 생생한 게임 플레이 화면 원본을 녹화, 저장할 수 있다. ‘4K 프로’의 호환성은 PCIe 2.0 x4 연결을 통한 윈도우 시스템에만 해당된다.

쥴리안 페스트(Julian Fest) 엘가토 총괄부사장(SVP) 겸 제너럴 매니저(GM)는 “지난 10년동안 엘가토는 전세계 크리에이터들을 위해 고품질 게임플레이 콘텐츠를 캡처하고 공유하는 프로세스를 혁신해왔다”며 “이번 ‘4K X’와 ‘4K 프로’ 출시로 인해 크리에이터들이 느껴왔던 기술 장벽이 또 하나 사라질 것이라 기대하고 있으며 HDMI 2.1의 호환성, 생생한 HDR10, 게임 캡처 카드에서 처음으로 8K/60까지 유연한 VRR 패스스루를 결합한 이번 신제품들은 사용자 생성 콘텐츠의 퀄리티를 한층 더 끌어올릴 것이다”고 말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