컴투스홀딩스 ‘워킹데드: 올스타즈’, 신규 캐릭터 메이 등장

78

컴투스홀딩스가 수집형 RPG ‘워킹데드: 올스타즈’의 글로벌 업데이트를 진행한다고 21일 밝혔다.

이번 업데이트에서는 절대선 성향 생존자 ‘메이’가 합류한다. 태국 출신 ‘메이’는 자신의 리조트를 점검하던 중 좀비들의 습격을 당하지만, 위험한 상황에서도 손님들을 지키기 위해 고군분투한다. 무기로는 M14 소총을 사용해 멀리 떨어진 적에게 강력한 일격을 입히거나 다수의 적을 제압하고 기절시킬 수 있다. 메이의 다양한 스킬은 ‘미지의 생존자’에서 체험할 수 있다.

업데이트를 기념해 각종 이벤트가 열린다. 다음 달 5일까지 ‘챕터 프리뷰’ 이벤트에서 ‘보상 선택 상자’를 지급하며, 이전보다 쉬운 난이도로 스토리를 즐길 수 있다. 또한 다음달 9일까지 ‘생존자 선택권’을 획득할 수 있는 ‘세관창고’ 이벤트가 진행된다. 이외에도 ‘생존 지원 7일’, ‘전면전 2배’, ‘보급 작전 2배’ 등으로 다채로운 보상을 제공한다.

워킹데드: 올스타즈는 펀플로가 개발하고 컴투스홀딩스가 글로벌 서비스하는 수집형 RPG다. 좀비 신드롬을 일으킨 ‘스카이바운드 엔터테인먼트(Skybound Entertainment)의 워킹데드(The Walking Dead)’ IP를 활용해 포스트 아포칼립스 상황에서의 생존을 주제로 흥미진진한 스토리를 펼쳐가고 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