韓 정보보호산업, 중동시장 진출 본격 ‘시동’

94

사우디 LEAP 2024 한국 공동관 운영

구글, IBM 등 1800개 사 참여

지난 4일일부터 7일까지(현지시간) 사우디아라비아 리야드에서 열린 LEAP 2024 한국관 운영 모습.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지난 4일일부터 7일까지(현지시간) 사우디아라비아 리야드에서 열린 LEAP 2024 한국관 운영 모습.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정부가 우리나라 정보보호산업의 중동시장 진출에 속도를 낼 전망이다.

이를 위해 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한국정보보호산업협회(KISIA), 한국인터넷진흥원(KISA)과 함께 지난 4일부터 7일까지(현지시간) 사우디아라비아 리야드에서 개최된 ’리프(LEAP) 2024 전시회‘에서 한국 공동관을 운영했다.

LEAP 2024는 사우디아라비아 통신정보기술부(MCIT)에서 주최하는 중동 최대 빅테크 전시회다. 올해는 ‘새로운 세계로’란 주제로 3회째 개최됐다. 전시회에는 구글, IBM 등 글로벌 정보통신기술(ICT)과 테크기업 1800여 개사가 참가했다.

최근 중동시장은 사우디아라비아와 아랍에미리트(UAE)를 비롯한 다수 국가가 우리나라와 정상외교를 통해 긴밀한 협력 기조를 유지하고 있다.

LEAP 전시회 한국 공동관은 시큐레터, 개런터블, 에스투더블유, 엑스게이트, 케이앤어스, 케이제이테크 총 6개 사가 참가해 수출 상담을 진행했다.

주요 전시 제품은 ▲이메일 보안 및 파일 보안 솔루션(시큐레터) ▲대체불가능토큰(NFT) 티켓팅 원스탑 SaaS 솔루션(개런터블) ▲딥다크웹 모니터링 및 사이버 위협 인텔리전스 솔루션(에스투더블유) ▲네트워크 보안 솔루션(엑스게이트) ▲상시 설치형 도청탐지시스템 및 녹음방지기(케이앤어스) ▲얼굴 인식기와 지문인식기(케이제이테크) 등이다.

과기정통부는 전시회 3일 차인 지난 6일 중동기업과의 네트워킹 행사 일환으로 국내 정보보호 기업 9개 사와 중동 권역 투자사(VC) 및 사이버보안·정보통신기술(ICT) 기업들이 참여한 가운데 ‘한-사우디 정보보호 비즈니스 밋업’도 개최했다.

이번 밋업에서는 먼저 우리나라 기업 9개 사가 중동 국부펀드 등 유명테크 분야 투자사인 쇼룩 파트너스를 대상으로 제품과 기업을 소개했다.

정창림 과기정통부 정보보호네트워크정책관은 “이번 LEAP 2024 전시회를 통해 우리 기업들이 사우디아라비아뿐 아니라 인근 중동 국가 파트너사를 한자리에서 만날 수 있었다”며 “사우디를 포함한 중동시장에 우리나라 보안기업 수요가 증가하고 있으므로, 앞으로 우리나라 기업들의 진출 확대를 위한 지원을 강화하겠다”고 다짐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