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노버, 인기 직구템 ‘리전탭 Y700 2세대’ 한글롬 탑재 모델 국내 출시

147

한국레노버가 게이밍 특화 태블릿 ‘리전탭(Legion Tab) Y700 2세대’를 14일 국내 공식 출시한다.

리전탭 Y700 2세대는 퀄컴 스냅드래곤 8+ 1세대 고성능 프로세서를 탑재했다. 여기에 레노버 고유의 ‘리전 콜드프론트(Legion Coldfront)’를 적용해 발열을 효과적으로 제어, 쾌적하고 안정적인 게이밍 환경을 선사하는 것이 특징이다. 게이머를 위한 최적화 소프트웨어 ‘레노버 밴티지 (Lenovo Vantage)’로 기능과 성능을 자유롭게 컨트롤할 수도 있다.

‘리전 어시스턴트(Legion Assistant)’를 사용하면, 게이밍에 최적화된 ‘성능 모드’와 더불어 ‘밸런스 모드’, ‘에너지 절약 모드’ 총 3가지 모드를 작업 환경에 맞게 적용할 수 있다. 추가로, 상단바 설정을 통해 CPU 및 GPU, FPS, 온도 등 게임 환경 관련한 다양한 수치도 한 눈에 확인 가능하다. 7.6mm 두께와 350g의 무게로 휴대가 용이하며, 12GB DDR5 메모리에 더해 256GB 스토리지까지 여유 있게 지원한다.

8.8인치(2,560×1,600 픽셀) 퓨어사이트 게이밍 디스플레이는 QHD+ 해상도로, 최대 144Hz 주사율을 지원해 빠르게 전환되는 화면도 잔상 없이 부드럽게 재생한다. 최대 500 니트 밝기와 DCI-P3 98%의 색역을 지원해 보다 선명하고 생생하게 콘텐츠를 즐길 수 있다. 이에 더해 ‘돌비 애트모스 (Dolby Atmos)’ 기술을 지원하는 듀얼 스피커는 한층 더 몰입감 넘치는 게임 플레이 및 멀티미디어 감상 환경을 제공한다.

이밖에 6,550mAh 용량 배터리를 탑재, 한 번 충전으로 최대 18시간 동안 사용할 수 있다. ‘파워 바이패스 모드(Power Bypass Mode)’를 적용해 전원을 연결한 상태로 게임을 해도 충전으로 인한 발열과 성능 저하를 최소화했다. 퀵차지(Quick Charge) 3.0 초고속 충전을 지원하며, USB-C 포트를 2개까지 사용 가능해 충전과 동시에 이어폰 등을 꽂아 사용할 수 있다.

한국레노버 신규식 대표는 “리전탭 Y700 2세대는 언제 어디서나 게임을 즐기기 원하는 게이머, 특히 모바일 게임 유저들의 니즈에 최적화된 제품”이라며, “한국은 게임 기기에 대한 관심 또한 높은 시장으로 글로벌 출시 후 국내서도 많은 문의가 있어왔던 만큼, 마침내 국내 공식 출시를 하게 되어 기쁘다”고 밝혔다.

한편 레노버는 이번 신제품 출시를 기념해 오는 27일까지 풍성한 프로모션을 진행한다. 레노버 공식 네이버 스마트 스토어에서는 리전탭 Y700 2세대 구매 고객에게 N포인트 적립금 2만 원을 제공하며, 한달 사용 후기 작성자에게는 5천 원의 N포인트를 추가로 증정한다. 무신사를 통해 구매한 고객에게는 구글 기프트 카드 2만원과 정품 폴리오 케이스를 사은품으로 제공해 총 5만원 상당의 혜택을 받을 수 있다.

리전탭 Y700 2세대 태블릿의 출시 가격은 49만 9천원이며, 14일부터 네이버와 무신사에서 구매 가능하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