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재활용 소재 배터리팩 2종 출시

16

재활용 플라스틱 원료 외관에 적용…탄소배출 저감 기여

19일 국내 출시된 PD 배터리팩 2만mAh 제품 이미지. ⓒ삼성전자 19일 국내 출시된 PD 배터리팩 2만mAh 제품 이미지. ⓒ삼성전자

삼성전자는 재활용 소재를 사용한 강력한 성능의 배터리팩 2종을 19일 출시했다고 밝혔다.

이번에 출시되는 신규 배터리팩은 ▲’PD 배터리팩 2만mAh’와 ▲’PD 무선충전 배터리팩 1만mAh’으로, 외관에 글로벌 환경 안전 인증 기관 UL(Underwriters Laboratories) 인증 재활용 플라스틱 원료 30%를 적용해 탄소배출량 저감에 기여했다.

신규 배터리팩 2종은 모두 USB PD 3.0 표준 규격의 USB-C 타입 포트를 탑재해, 갤럭시 기기와 다양한 제품을 빠르고 편리하게 충전해 준다.

먼저 PD 배터리팩 2만mAh는 언제 어디서나 안심하고 사용할 수 있는 대용량 배터리 팩이다. 최대 45W의 유선 충전을 지원하며, USB-C 타입 포트 3개를 탑재해 최대 3대의 기기를 동시에 충전할 수 있다.

PD 무선 충전 배터리팩 1만mAh은 무선 충전과 유선 충전을 모두 지원하며, 유선 충전은 최대 25W를 지원한다. USB-C 타입 포트는 2개를 탑재해, 유·무선을 모두 활용할 경우 역시 최대 3대까지 동시에 충전할 수 있다.

가격은 PD 배터리팩 2만mAh이 6만6000원, PD 무선 충전 배터리팩 1만mAh이 5만5000원이다. 색상은 두 모델 모두 베이지 한 가지로 출시된다. 구입은 삼성닷컴, 삼성스토어 그리고 주요 오픈마켓에서 가능하다.

한편 삼성전자는 신제품 출시를 기념해 이날부터 오는 31일까지 삼성닷컴에서 배터리팩 신제품 2종을 구매하는 고객에게 10% 할인 혜택을 제공한다.

삼성전자 관계자는 “한층 더 업그레이드된 신규 배터리팩 2종은 스마트폰, 태블릿, 웨어러블 등 다양한 모바일·IT 제품을 동시에 사용하는 고객에게 더욱 빠르고 편리한 충전 경험을 제공할 것”이라며 “신제품과 함께 언제 어디서나 배터리 걱정없이 자유로운 모바일 라이프를 경험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