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ISTI-한국기술혁신학회, 제2회 기술혁신포럼 개최

29

[아이뉴스24 최상국 기자] 한국과학기술정보연구원(KISTI, 원장 김재수)과 한국기술혁신학회(회장 이길우)가 ‘제2회 기술혁신포럼’을 26일 KISTI 대전 본원에서 공동 개최했다.

한국과학기술정보연구원과 한국기술혁신학회가 공동주관한 ‘제2회 기술혁신포럼’이 26일 KISTI 대전 본원에서 열렸다. [사진=KISTI]

이 날 포럼은 생성형 AI 확산으로 인한 사회 변화와 바람직한 AI 생태계 조성 방향을 논의하기 위해 마련됐다. ‘데이터·AI 경쟁력 확보 및 생태계 조성 전략’을 주제로 올해도 글로벌 기술혁신계의 화두가 될 것으로 예상되는 인공지능 생태계에 대한 발표와 토론이 이어졌다.

오상진 고려대학교 교수가 ‘미래를 향한 AI 건전성 이슈’를 주제로, 최희석 KISTI 본부장이 ‘인간 중심의 AI 생태계 구현 방안’을 주제로 각각 발표하고, 이길우 한국기술혁신학회 회장(좌장)을 비롯해 최영진 한국연구재단 국책연구본부장, 이장재 KISTEP 명예연구위원, 최병철 ETRI 책임연구원이 참여한 패널 토론이 진행됐다.

포럼에서는 생성형 AI의 확산과 함께 허위정보 생산, 사생활 노출 등 부정적인 영향에 대한 각종 우려가 제기되고 있으며, 세계 각국에서도 기술 발전을 넘어 부작용 해결과 윤리적인 활용에 많은 관심을 가지고 AI에 관한 각종 규제와 전략이 마련되고 있는 만큼, 앞으로의 AI 생태계 강화를 위한 방향에 대해 깊이 있는 고민이 필요한 시점이라는 의견이 제시됐다.

이길우 한국기술혁신학회 회장은 “세계적으로 인공지능 관련 정책 및 규제법에 대한 논의가 활발한 만큼, 우리나라도 생성형 AI 시대에 걸맞은 사전 준비가 필요하다”며 “심도 있는 논의를 위해 기술혁신포럼을 지속적으로 개최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김재수 KISTI 원장은 “급속한 변화의 흐름에 능동적으로 대응할 수 있도록 과학기술계를 주축으로 바람직한 인공지능 생태계를 조성해야 한다.이번 포럼이 인공지능 윤리에 대한 이해와 공감대를 높이고, 미래 발전 방향을 알아보는 좋은 기회가 되기를 기대한다”라고 밝혔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