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 ‘갤럭시 AI’ 지원 언어 확대…13→16개

29

“지원 언어 지속 확대”

'갤럭시 AI' 지원 언어 확대. ⓒ삼성전자 ‘갤럭시 AI’ 지원 언어 확대. ⓒ삼성전자

삼성전자가 ‘갤럭시 S24 시리즈’에서 처음 선보인 ‘갤럭시 AI(인공지능)’의 지원 언어를 16개 언어로 확대한다.

삼성전자는 이달 중 업데이트를 통해 아랍어, 인도네시아어, 러시아어 등 3개의 언어를 갤럭시 AI에서 추가 지원한다고 11일 밝혔다. 기존에는 13개 언어를 지원했다. 또한 호주 영어, 홍콩 중국어, 캐나다 프랑스어 등 3개의 파생어도 함께 추가될 예정이다.

이번 업데이트를 통해 사용자는 총 16개 언어에서 ‘실시간 통역’, ‘채팅 어시스트’ 등 갤럭시 AI의 커뮤니케이션 기능을 사용할 수 있게 된다. 새롭게 추가되는 언어는 설정 앱의 언어팩 메뉴에서 다운로드를 받아 사용할 수 있다.

삼성전자는 연내 추가 업데이트를 통해 스웨덴어, 네덜란드어, 루마니아어, 튀르키예어 등 더 많은 언어를 갤럭시 AI에서 지원할 예정이다.

노태문 삼성전자 MX사업부장 사장은 “지원 언어 확대를 통해 갤럭시 AI 경험의 글로벌 대중화를 보다 빠르게 실현할 것”이라며 “더 많은 사용자가 갤럭시 AI를 통해 세상을 경험하는 방식을 바꿀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삼성전자는 지난 1월 출시한 ‘갤럭시 S24 시리즈’에서 갤럭시 AI를 처음 선보였다. 지난달 말에는 갤럭시 AI 적용 기기를 ‘갤럭시 S23’ 시리즈 등 작년에 출시한 주요 모델 9종으로 확대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