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지텍, 정상급 e스포츠 선수들 DNA 담긴 ‘프로 X 60 라이트스피드’ 출시

32

로지텍 코리아가 e스포츠 선수들과 협업한 게이밍 키보드 ‘PRO X 60 LIGHTSPEED’를 국내 정식 출시했다고 22일 발표했다.

PRO X 60 LIGHTSPEED는 일반 풀배열 키보드 대비 60%의 컴팩트한 크기로, 로지텍 G가 선보이는 첫 미니배열 게이밍 키보드이다. 키보드 옆 충분한 공간이 확보되어 역동적인 마우스 움직임이 필요한 경쟁 플레이에서 유리하다.

PRO X 60 LIGHTSPEED는 게이머들의 니즈를 세밀하게 파악하여 개발된 ‘KEYCONTROL’ 기술과 함께 개인별 맞춤화된 기능을 제공한다. 로지텍 G HUB 소프트웨어를 통해 사용 가능한 KEYCONTROL 기술은 키당 최대 15개의 기능을 할당할 수 있어 본인 스타일에 맞춘 커스터마이징이 가능한 점이 특징이다.

또 최대 10m까지 연결 가능한 ‘LIGHTSPEED’ 무선 기술이 적용되어 빠르면서도 안정적인 연결을 지원하며, ‘택타일(Tactile)’과 ‘리니어(Linear)’ 총 2가지 유형으로 구성된 ‘GX 옵티컬 스위치(GX Optical switches)’가 적용되어 기존 기계식 스위치보다 더욱 정밀하고 빠른 반응속도를 제공한다.

이밖에도, 플레이 상황에 따라 빛이 변화하는 로지텍 G HUB 소프트웨어의 ‘LIGHTSYNC RGB’ 조명 효과를 통해 박진감 넘치는 게이밍 경험을 제공하며, PBT 소재의 이중사출 키캡 구성으로 강한 내구성을 자랑한다. 색상은 블랙과 화이트, 핑크 총 세 가지로 출시되었으며, 배터리는 완충 시 최대 65시간 동안 사용 가능하다.

조정훈 로지텍 코리아 지사장은 “PRO X 60 LIGHTSPEED는 e스포츠 선수들의 다양한 니즈를 반영해 공간 효율성을 높이고, 안정적인 LIGHITSPEED 무선 연결과 사용자 맞춤 설정이 가능한 KEYCONTROL 기술이 적용된 올라운드 제품”이라며 “한층 더 강력해진 PRO X 60 LIGHTSPEED의 성능과 함께 게이머들이 경쟁에서 승리의 기쁨을 맛보길 바란다”고 말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