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플, ‘비전 프로’ 내달 美 외 지역 출시…한국 포함

21

정식 출시 4개월만

애플 '비전 프로'. ⓒ연합뉴스 애플 ‘비전 프로’. ⓒ연합뉴스

애플의 혼합현실(MR) 헤드셋 ‘비전 프로’가 내달 한국을 비롯한 미국 이외 지역에 출시될 예정이다.

13일(현지시간) 블룸버그 통신이 인용한 소식통에 따르면 애플은 비전 프로를 미국 밖 지역에서 판매할 준비를 하고 있으며, 내달 10∼14일 열리는 세계 연례 개발자 회의(WWDC) 이후에 해외 시장에 내놓을 계획이다. 소식통은 해외 시장 가운데에는 한국을 비롯해 독일, 프랑스, 호주, 일본, 싱가포르, 중국 등이 포함될 것이라고 전했다.

비전 프로가 6월에 해외 시장에서도 판매되면 출시 4개월여만이다. 애플은 지난 2월 초 비전 프로를 미국에서 출시하면서 그 외 지역의 출시 일정은 밝히지 않았다.

미국 외 지역에서 판매 흥행에 성공할지 여부는 미지수다. 비전 프로는 지난 2월 정식 출시 이후 약 2주 만에 초기 구매자들의 대규모 반품이 이뤄진 바 있다. 당시 구매자들 사이에서는 3499달러에 달하는 높은 가격과 무거운 착용감, 장시간 사용 시 느껴지는 두통과 어지러움을 비롯한 신체적 부작용 등을 이유로 혹평이 쏟아졌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