컴투스홀딩스 XPLA, 오아시스 손잡고 일본 시장 진출 본격화

33

컴투스홀딩스의 글로벌 블록체인 메인넷 XPLA가 30일 일본의 대표적인 블록체인 프로젝트 ‘오아시스(Oasys)’와 협력해 레이어2 체인 엑스플라 버스를 구축하고, 현지 시장 진출을 본격화한다.

폴 킴 XPLA 팀 리더는 “글로벌 IP를 활용한 대작 웹3 게임 2종으로 일본 이용자들에게 고도화된 웹3 경험을 선사할 것”이라며 “전 세계 3위 규모의 일본 게임 시장에 XPLA만의 참신한 콘텐츠를 선보이겠다”고 밝혔다. 

도미닉 장 오아시스 사업총괄 이사는 “일본의 웹3 시장에 대한 기조가 ‘적극 육성’으로 변화되는 가운데, 선제적으로 진출한 XPLA를 진심으로 환영한다”며 “컴투스 그룹의 대작 2종이 일본 시장에 돌풍을 일으킬 것으로 기대하며, XPLA와 협력해 한일이 주도하는 웹3 게임 대중화를 이끌어 나가겠다”고 전했다.

엑스플라버스는 21일 첫 번째 블록을 생성하며 본격적인 네트워크 가동을 시작했다. 여기에 컴투스 그룹의 수집형 RPG ‘서머너즈 워: 크로니클’과 ‘워킹데드: 올스타즈’가 순차적으로 온보딩된다. 세계적인 IP를 기반으로 제작된 두 게임들은 이미 웹3 버전에서 뛰어난 게임성과 재미로 글로벌 이용자들의 주목을 받은 바 있다.

엑스플라는 일본 현지에 최적화된 엑스플라 버스를 가동함으로써 차별화된 웹3 게임 경험을 제공한다. 특히 가상자산 시장에 대한 엄격한 규제를 고수해 온 일본이 점차 자국 블록체인 산업 육성에 무게를 두며 아시아 블록체인 산업의 중심지로 부상하고 있다.

이 같은 상황에서 엑스플라는 현지 규제에 최적화된 레이어2 체인 엑스플라 버스를 구축해 오아시스와 협업하고 있다. 이를 통해 5,500만 일본 게이머들에게 대작 웹3 게임을 선보인다는 각오다. 

오아시스는 빠른 거래 속도와 저렴한 수수료 등 강점을 보유해 웹3 게임을 위한 최적의 솔루션을 제공한다. 일본 금융당국의 화이트리스트 심사를 통과한 오아시스 블록체인에는 컴투스 그룹을 비롯해 스퀘어에닉스, 반다이 남코, 세가, 유비소프트 등 세계적인 게임사들과 글로벌 IT 기업 소프트뱅크 등이 밸리데이터로 참여하고 있다.

엑스플라는 구글 클라우드(Google Cloud), 레이어제로(LayerZero), 구미(gumi), 애니모카 브랜즈(Animoca Brands), YGG, 블록데몬(Blockdaemon), 코스모스테이션(Cosmostation) 등 세계적 웹 3 기업들이 참여하는 레이어1 메인넷이다. 소환형 RPG, ‘서머너즈 워: 크로니클’, ‘미니게임천국’, ‘낚시의 신: 크루’, ‘닌자키우기 온라인’, ‘워킹데드: 올스타즈’ 등 히트 IP 기반의 웹3 게임을 온보딩했으며, EA, 징가 등 대형 개발사 출신 개발자들이 의기투합해 제작하고 있는 ‘매드월드’를 단독 온보딩할 예정이다. 

일본 블록체인 시장 특화 레이어2 체인 XPLA Verse
일본 블록체인 시장 특화 레이어2 체인 XPLA Verse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