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지하철 7호선 청라 스타필드역 연말 착공…“오는 2029년 개통 목표”

59
서울 지하철 7호선 인천 청라 연장선 노선도ⓒ 인천시 제공

인천시는 서울지하철 7호선 청라 연장선의 추가 정거장(가칭 스타필드역)을 오는 12월 착공해 2029년 상반기 개통할 계획이라고 19일 밝혔다.

시는 최근 추가 정거장의 공사입찰 설명회에 참가한 코오롱글로벌 컨소시엄과 동부건설 컨소시엄으로부터 입찰서를 제출받아 오는 12월 실시설계 적격자를 선정하고 착공할 계획이다.

추가 정거장은 앞으로 건립될 스타필드청라와 2만석 규모 돔구장, 청라의료복합타운 등과 인접한 지역에 건설된다.

이 정거장은 2027년 말 개통을 목표로 건설 중인 7호선 청라 연장선의 다른 정거장보다는 약 2년 늦게 개통될 예정이다.

청라 연장선은 7호선 석남역에서 공항철도 청라국제도시역을 연결하는 10.7㎞ 구간에 건설되며 공항철도 환승역을 포함해 모두 8개 정거장이 신설된다.

청라 연장선 공사는 지난 2022년 2월 시작됐지만 지난해 10월 공항철도 근처 6공구에서는 지하수 유출에 따른 지반침하로 인해 반년 넘게 공사가 중단된 상태다.

시는 당초 계획대로 2027년 말 청라 연장선 개통을 위해 최선을 다하되 6공구 공사 재개가 지연될 경우 1단계로 1∼5공구를 우선 개통할 예정이아.

이어 6공구 구간과 추가 정거장은 오는 2029년까지 각각 2·3단계로 개통하는 방안을 검토 중이다.

인천시 관계자는 “청라국제도시의 대규모 개발 수요에 대응하고 교통 혼잡도를 개선할 수 있는 7호선 추가 정거장 건설이 계획대로 추진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주) 데일리안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