석유관리원, 2023년도 공공기관 경영평가 ‘양호’ 등급 획득

26

경영개선·혁신 통해 2년 연속 양호등급 유지

한국석유관리원 CI.ⓒ석유관리원

한국석유관리원은 기획재정부가 발표한 ‘2023년도 공공기관 경영실적 평가’에서 지난해에 이어 2년 연속으로 양호(B) 등급을 획득했다고 21일 밝혔다.

2023년도 경영평가는 기관 고유 사업과 국정과제 등 주요사업 성과를 변별력 있게 평가하면서 직무·성과 중심 보수체계 개편 및 재무성과 지표의 비중을 확대하는 등 효율성과 공공성 간 균형 있는 평가에 중점을 뒀다.

이에 석유관리원은 정부 정책 방향을 고려해 추진한 ▲수소유통전담기관 지정 ▲국민 안전을 위한 석유 품질위반 사전예방 강화 ▲국내 최초 바이오항공유 상용화 실증연구 ▲직무·성과 중심 보수체계 확대 등 주요사업 성과 및 경영체질 개선 노력을 인정받았다.

또한 지난 4월 기획재정부에서 발표한 2023년도 공공기관 고객만족도 조사에서 2년 연속 우수기관으로 선정됐다. 국민권익위원회에서 주관하는 공공기관 종합청렴도 평가에서 3년 연속 우수기관으로 선정되는 등 경영 투명성과 신뢰성 부문에서도 긍정적인 평가를 받았다.

차동형 석유관리원 이사장은 “공공기관으로서 책임을 다하고 기관의 경영혁신을 통해 더 좋은 평가 결과를 위해 노력할 것”이라며 “앞으로도 모든 국민이 안심할 수 있는 석유시장을 조성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주) 데일리안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