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J올리브네트웍스, KBS 차세대 스튜디오 구축 수주

209
CJ올리브네트웍스 CI
CJ올리브네트웍스 CI

CJ올리브네트웍스는 30일 KBS의 차세대 스튜디오 제작 시스템 구축사업을 수주했다고 밝혔다.

KBS는 XR(확장현실) 및 VP(버추얼 프로덕션) 제작을 전용으로 하는 차세대 스튜디오를 구축한다. 올 7월 오픈 예정인 KBS 차세대 스튜디오는 KBS 스튜디오 내 일부 공간을 리모델링해 XR 콘텐츠 제작이 가능한 환경으로 전환된다.

CJ올리브네트웍스는 그간 KBS의 비디오 및 아카이브 통합, UHD(초고화질) NPS(네트워크 프로덕션 시스템) 구축, 인프라 교체 보강 등 성공적 디지털 전환을 위한 파트너사로 참여해 왔다.

CJ올리브네트웍스는 성공적인 차세대 스튜디오 구축을 위해 세부 시스템의 분석 및 설계, 시스템 개발, 통합 및 설치, 관리 등 자체 개발한 SI(시스템 통합) 구축 프로세스 방법론과 사업관리 도구를 사업 수행에 적용한다.

또 △분석·설계 검증 △부문별 단위·통합 테스트 △시범 운영 및 테스트 등 3단계의 시스템 운영 시나리오를 활용, 시스템 안정성·유연성·확장성을 확보할 예정이다.

CJ올리브네트웍스는 UHD 4K 카메라, 고성능 영상 제작 시스템, 신호 전환 비디오 라우터 및 스위처, 크로마키 등을 제공하여 최고 수준의 촬영 환경은 물론 제작 환경의 편의성도 제공할 예정이다.

이주영 CJ올리브네트웍스 DT1사업 본부장은 “정보기술의 발달로 이제는 단순히 보는 콘텐츠가 아닌 XR기술을 통한 체험 또는 또 다른 세계를 선보이는 등 콘텐츠가 끊임없이 확장하고 있다”면서”회사가 보유한 방송미디어 SI시스템 구축 노하우와 IT기술을 바탕으로 KBS에 최상의 XR·VP 콘텐츠 제작 환경을 제공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