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IFA 2023’서 세탁기·건조기 ‘올인원’ 신제품 공개

307

삼성전자가 9월 1일부터 5일까지 독일 베를린에서 열리는 유럽 최대 가전 전시회 ‘IFA 2023’에서 세탁기 한 대로 건조까지 가능한 신제품을 공개한다고 30일 밝혔다.

이 제품은 25kg 용량의 세탁기와 13kg 용량 건조기가 한 대로 합쳐진 제품이다.

세탁 후 빨래를 건조기로 옮기지 않아도 돼 편리하게 사용할 수 있다. 공간 활용도가 뛰어나 좁은 세탁실에서도 설치 할 수 있다.

이 제품은 ‘에코 버블’ 기능이 적용돼 물에 녹인 세제 거품이 섬유 사이에 빠르게 침투해 더 깨끗하게 세탁해주고, 고효율 대용량 디지털 인버터 히트펌프가 적용돼 ‘비스포크 그랑데 건조기 AI’ 수준의 빠르고 보송한 건조 성능을 구현했다.

또 새롭게 적용된 7형 와이드 터치 LCD는 터치 방식 적용으로 사용자 경험을 직관적으로 향상시켰다. 대화면 LCD는 제품 전면의 미니멀한 디자인을 살리고 다양한 세탁‧건조코스 정보를 큰 화면으로 보여줘 코스 선택과 기능 사용이 훨씬 편리해졌다.

이 외에도 삼성전자의 대표 제품인 ‘비스포크 그랑데 AI 세탁기‧건조기’의 핵심 기능들을 적용했다.

▲최근 세탁물 오염도를 학습하고, 무게·오염도에 맞게 세제와 유연제를 넣어주는 ‘AI세제자동투입’ ▲세탁물의 무게, 종류와 오염도를 감지해 세탁하고, 건조 시에는 건조도 학습 및 섬세한 센서가 주기적으로 내부 온도와 습도를 감지해 맞춤 동작하는 ‘AI맞춤세탁·건조’ ▲세탁과 건조가 끝나면 문이 자동으로 열려 제품 내부가 습해지는 걱정을 줄여주는 ‘오토 오픈 도어’ ▲세탁기와 건조기의 전력 사용량을 아껴주는 ‘AI 절약 모드’ 등을 모두 사용할 수 있다.

이준화 삼성전자 생활가전사업부 부사장은 “세탁물을 건조기로 옮기는 소비자의 불편을 획기적으로 개선하고, 디지털 인버터 히트펌프 기술로 에너지 절감까지 가능한 유용한 제품이다”라며 “앞으로도 소비자들의 니즈를 세심하게 반영한 제품을 다양하게 선보여 나가겠다”고 말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