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니, 영상 크리에이터 맞춤형 무선 마이크 3종 정식 발매

164

소니코리아가 영상 크리에이터를 위한 고음질 무선 스트리밍 마이크 ECM-S1 및 무선 노이즈캔슬링 마이크 2종(ECM-W3, ECM-W3S)을 국내 출시한다고 3일 밝혔다.

이번 출시되는 마이크 3종은 컴팩트한 외관과 고품질 사운드를 결합한 제품으로 다양한 촬영 환경에서 영상 크리에이터가 최상의 사운드를 얻을 수 있도록 지원한다.

고음질 무선 스트리밍 마이크 ECM-S1은 영상 촬영은 물론, 실시간 스트리밍을 진행하는 영상 콘텐츠 제작자나 전문 비디오그래퍼에게 최적의 제품이다. 컴팩트하고 가벼운 본체에 인물의 목소리를 자연스럽고 선명하게 담을 수 있도록 3개의 14mm 대구경 캡슐이 장착됐다. 카메라, 컴퓨터 및 스마트폰과 연결할 수 있으며 무선 연결로 오디오가 카메라에 직접 기록되기 때문에 실시간 스트리밍 중에도 영상과 사운드가 분리되거나 지연이 발생하지 않는다.

2채널 무선 노이즈캔슬링 마이크 ‘ECM-W3’ (사진=소니코리아)

무선 노이즈캔슬링 마이크 ECM-W3와 ECM-W3S는 브이로그 촬영이나 인터뷰 등 다양한 촬영 환경에서 사용하기 적합하다. ECM-W3는 리시버 1개로 마이크 2개 동시 무선 연결을 지원해 인터뷰 등 일대일 대화를 촬영할 때 적합하다. 리시버 1개와 마이크 1개로 구성된 ECM-W3S는 브이로거 및 영상 크리에이터가 자연스러운 사운드를 전달하고자 할 때 사용하기 적합하다. ECM-W3와 ECM-W3S는 노이즈 캔슬링 필터 및 로우컷 필터를 탑재해 소음을 효과적으로 줄이면서도 뛰어난 사운드를 담아낸다.

멀티 인터페이스 슈(Multi Interface Shoe, 이하 MI 슈)가 장착된 소니 카메라와 연결해 사용할 수 있으며, USB-C 타입과 3.5mm 오디오 출력 단자를 통한 호환성이 더욱 향상되어 카메라, 스마트폰, PC 등 USB 단자 및 3.5mm 오디오 입력이 장착된 다양한 장치와 연결해 사용할 수 있다. 마이크에 충전 케이스가 탑재돼 있어 간편하게 휴대할 수 있다.

신제품의 소니스토어 판매가는 ECM-S1 42만9천 원, ECM-W3 44만9천 원, ECM-W3S 34만9천 원이며, 소니코리아 온오프라인 공식 판매점을 통해 판매된다. 마이크 3종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소니스토어 온라인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무선 노이즈 캔슬링 마이크 ‘ECM-W3S’ (사진=소니코리아)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