클라크 국제공항 이미지 업 ‘성공가도’

159
골프, ATV투어, 온천, 어드벤처 파크, 식도락 등 인기 여행지 관문역 톡톡
필리핀 관광부, 클라크 국제공항 부각 위한 다각적인 마케팅 전개 힘 실어
클라크 국제 공항. 사진=필리핀관광부 제공
클라크 국제 공항. 사진=필리핀관광부 제공

[잡포스트] 서진수 기자 = 최근 필리핀 클라크(Clark)로 향하는 항공편의 신규 취항 및 운항 재개가 잇따르고 있는 가운데 클라크 국제 공항 제2여객터미널이 지난 21년 레노베이션을 통해 더욱 새로운 모습으로 업그레이드 된 후 방문객들로부터 호평을 받고 있다. 공항에서 도심까지 30분 내외 거리에 주요 리조트와 호텔들이 산재해 있는 것도 큰 장점이다.

현재 우리나라에서는 아시아나항공, 제주항공, 진에어, 필리핀항공 (가나다순) 등이 인천-클라크 노선을, 에어부산, 진에어, 필리핀항공 (가나다순)이 부산-클라크 노선을 운항하고 있다. 5월부터는 세부 퍼시픽 항공 또한 인천-클라크 노선을 주 7회 (데일리) 신규 취항할 예정으로 있어 인기를 반증하고 있다.

클라크는 과거 미 공군 기지가 철수한 후 ‘특수경제구역’으로 지정돼 도시 재건을 시작한 곳으로, 현재는 필리핀의 주요 비즈니스 중심지 중 하나다. 특히, 클라크가 자리한 팜팡가 지역은 필리핀을 대표하는 식도락의 천국으로 정평이 나있다. 합리적인 가격에 세계적인 수준의 골프 코스들 또한 즐비해 골프 여행의 성지로도 각광받고 있다. 인근에는 피나투보 화산이 자리하고 있어 ATV 투어, 등산, 온천 등을 즐길 수 있고, 세계적인 수준의 야외 동물원인 ‘클라크 사파리 어드벤처 파크’ 등 다양한 액티비티도 가능해 가족단위 관광객들도 점차 늘어나고 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