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우디 회복?! 국내 판매 뒤집나?”아우디 Q6 e-트론 국내 출시

62

아우디 Q6 e-트론, 국내 출시 준비 돌입

아우디코리아가 중형 전기 SUV 모델인 아우디 Q6 e-트론 국내 출시 일정을 본격적으로 준비하고 있다. 딜러사 관계자에 따르면 Q6 e-트론은 현재 환경부 인증 절차를 진행 중이며, 내년 상반기 중 국내 시장에 공식 출시될 예정이다. 이번 모델은 포르쉐 마칸 EV와 동일한 플랫폼을 사용해 개발되었으며, 첨단 기술이 대거 적용되었다.


포르쉐 마칸 EV와 동일한 PPE 플랫폼 기반

Q6 e-트론은 아우디와 포르쉐가 공동 개발한 차세대 전기차 전용 플랫폼인 PPE(Premium Platform Electric)를 기반으로 한다. 이 플랫폼은 최근 포르쉐 마칸 EV에 먼저 사용되었으며, Q6 e-트론에는 새롭게 개발된 100kWh 리튬 이온 배터리와 270kW 급속 충전 기능이 적용되었다. EPA 기준으로 최대 483km 주행이 가능하여 장거리 운행에서도 탁월한 성능을 제공한다.


강력한 듀얼 모터 시스템과 최신 외관 디자인

Q6 e-트론은 듀얼 모터 시스템을 통해 총 출력 428마력을 발휘하며, 오버부스트 기능을 지원한다. 외관 디자인은 아우디의 최신 디자인 언어를 반영하여 분할형 헤드램프가 적용되었으며, 차체 크기는 전장 4,771mm, 전폭 1,993mm, 휠베이스 2,899mm로 아우디 Q5보다 소폭 크다. 이러한 디자인 요소들은 Q6 e-트론의 스포티하고 현대적인 이미지를 더욱 강조한다.


첨단 인포테인먼트 시스템과 넉넉한 실내 공간

실내에는 11.9인치 디지털 계기판, 14.5인치 메인 디스플레이, 10.9인치 조수석 디스플레이 등 최신 인포테인먼트 시스템이 탑재되었다. 이 시스템들은 사용자에게 직관적이고 편리한 경험을 제공하며, 무선 소프트웨어 업데이트(OTA) 기능을 통해 항상 최신 상태를 유지할 수 있다. 또한, 트렁크 용량은 기본 526리터에서 최대 1,529리터까지 확장 가능하며, 프렁크 용량은 64리터로 넉넉한 수납 공간을 자랑한다.


최신 기술과 디자인의 집약체

Q6 e-트론은 아우디의 최신 기술과 디자인이 적용된 전기차로, 아우디의 전동화 전략에 중요한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된다. 특히, 100kWh 배터리와 270kW 급속 충전 기능은 경쟁 모델 대비 강력한 성능을 제공하며, 듀얼 모터 시스템은 탁월한 주행 성능을 보장한다. 이러한 특징들은 Q6 e-트론이 전기차 시장에서 강력한 경쟁력을 갖추게 한다.

아우디 Q6 e-트론 국내 출시 일정 및 기대

Q6 e-트론은 내년 상반기 중 국내 시장에 공식 출시될 예정이며, 아우디코리아는 이를 위해 환경부 인증 절차를 진행 중이다. 이번 모델의 출시로 인해 국내 전기차 시장의 경쟁이 더욱 치열해질 것으로 전망되며, 소비자들의 기대감도 높아지고 있다. 아우디의 전동화 전략에 중요한 역할을 할 Q6 e-트론은 최신 기술과 디자인을 통해 전기차 시장에서 독보적인 위치를 차지할 것으로 기대된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