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 전에 논란부터 터진 ‘하트시그널4’ 여성 출연자 정보 싹 공개됐다

795

하트시그널 4, 인물 소개 영상 업로드
방송 전부터 논란 터진 상황
출연자 정보 속 숨겨진 진실은

출처 : Instagram@heartsignal.official
출처 : 채널A

첫 방송을 앞둔 채널A ‘하트시그널 시즌 4’에선 청춘 남녀 입주자들의 모습을 담은 공식 포스터를 공개했다.

공개된 포스터 속에는 일반인 출연자 6명의 모습이 담겨 있었다. 또한 포스터 중앙에 ‘단 한 번의 용기’라는 문구를 통해 28일 동안 출연자들이 서로의 마음을 지켜냈던 용기의 순간에 대한 궁금증을 불러일으켰다.

이런 가운데 출연자들의 모습이 지난 11일 공식 인스타그램을 통해 공개가 되어 화제를 모은 바 있다.

출처 : Instagram@heartsignal.official
출처 : 온라인 커뮤니티

한 명은 2019년 채널A 예능 ‘신입사원 탄생기-굿피플’에 출연했던 이주미 변호사이다. 이주미는 ‘굿피플’ 출연 당시 단아한 비주얼에 밝은 에너지로 매력을 뽐냈다.

이주미는 1994년 생으로 숙명여자대학교 법과대학, 아주대학교 법학전문대학원을 졸업했다. 현재는 변호사이주미법률사무소의 대표 변호사로 일하고 있다고 전해진다.

또 다른 여성 출연자는 인플루언서로 활동하고 있는 김지영이다.

김지영은 1995년 생으로 대한항공 승무원 출신으로 현재는 모델, 인플루언서이다. 하지만 방송 전부터 ‘남자친구가 있는데 출연한 것 아니냐’는 논란이 터졌다.

마지막 여성 출연자는 2000년생 김지민으로 성신여자대학교 학생이라고 알려져 있으며 등장부터 모두의 시선을 사로잡을 예정이라고 전해진다.

다만 해당 여성이 과거 아프리카TV에서 방송을 한 이력이 있다는 주장이 나왔는데, 이 때문에 BJ 출신 인물을 섭외한 제작진의 능력에 비난이 쏟아지고 있다.

출처 : 채널A
출처 : Instagram@heartsignal.official

한편 ‘하트시그널’은 시그널 하우스에서 펼쳐지는 청춘 남녀들의 연애를 관찰하고 분석하며 최종 커플을 추리하는 프로그램이다.

연애 예능 프로그램의 원조 ‘하트시그널’이 인기에 힘입어 3년 만에 네 번째 시즌으로 돌아오며 앞서 공개된 티저 영상은 조회 수 통합 160만 뷰를 돌파했다.

‘하트시그널 4’는 가수 윤종신, 이상민, 작사가 김이나와 새로운 패널인 위너 강승윤, 오마이걸 미미, 김총기 전문의가 예측단으로 함께한다.

17일에 첫 방송하는 ‘하트시그널 4’는 매주 수요일 오후 10시 30분에 방영된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