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월드 어드벤처, 크리스마스 시즌 ‘미라클 윈터’ 선봬

248

롯데월드 어드벤처는 오는 25일 12월31일까지 ‘미라클 윈터’ 크리스마스 시즌을 운영한다고 20일 밝혔다.

우선 어드벤처 1층 만남의 광장에는 9m 크기의 초대형 ‘미라클 트리’가 설치된다. 이는 인터랙티브 미디어 트리로 키오스크를 이용하면 손님과의 상호작용으로 트리의 모습이 변하는 것을 볼 수 있다. 키오스크 이용 시 우선 이용자에 따라 변하는 ‘나만의 옷’을 입은 진저쿠키가 등장해 인사를 건네고, 트리의 장식들이 화려하게 빛나며 트리 속의 분주한 선물 공장의 모습이 드러난다. 회전목마 맞은편에 위치한 드림캐슬 포토존도 로티·로리가 선물을 준비하는 기프트 팩토리로 꾸며 크리스마스 분위기를 더한다.

야외 공간 매직아일랜드의 메인브릿지 가로등에는 반짝이는 나무 조명을 설치했다. 마치 눈이 내리는 마법의 숲 속을 걷는 느낌을 받을 수 있다고 롯데월드 측은 설명했다. 매직캐슬 3층으로 향하는 계단도 조명과 리스 등으로 꾸몄다. 크리스마스에 반드시 방문해야 하는 핫플레이스로 등극한 매직캐슬은 매일 저녁 환상적인 ‘크리스마스 캐슬’이 된다. 캐슬 벽면 가득 채워진 선물상자와 눈 내리는 모습으로 변신한 매직캐슬은 3D 영상의 맵핑쇼로 더욱 깊어진 몰입감을 선사할 예정이다.

크리스마스 시즌을 풍성하게 만들어줄 다채로운 공연도 준비돼 있다. 우선 어드벤처 1층 퍼레이드 코스에서는 즐거운 연말 분위기의 ‘해피 크리스마스 퍼레이드’가 매일 2회 열린다. 어드벤처 1층 가든스테이지에서는 매일 오후 6시 30분 ‘마법 성냥과 꿈꾸는 밤’ 공연을 한다. 안데르센의 유명 동화 ‘성냥 팔이 소녀’를 각색한 작품이다. 이 밖에 로티와 친구들의 신나는 캐롤 파티 ‘크리스마스 캐롤 환타지’, 산타와 선물요정들의 하루를 그린 손님 참여형 퍼레이드 ‘산타 빌리지 투어’, 산타에게 선물을 받을 수 있는 ‘산타의 미라클 프레젠트’, 온 가족이 즐거운 ‘크리스마스 빅밴드 쇼’ 등이 준비돼 있다.

롯데월드의 겨울 시즌을 알뜰하게 미리 계획할 수 있는 프로모션도 있다. 12월1일부터 롯데월드 제휴카드 전월 실적 충족 회원을 대상으로 본인 50% 할인과 동반 1인 30% 할인 혜택을 받을 수 있다. 또 페이코, 네이버페이, 카카오페이 등 12월 각 주차별로 다양한 간편결제 행사가 준비돼 있다. 3·4인 방문 시 할인을 받을 수 있는 다인권 할인 프로모션 ‘리멤버, 이멤버, 디셈버’ 등도 제공된다.

김흥순 기자 sport@asiae.co.kr
<ⓒ투자가를 위한 경제콘텐츠 플랫폼,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