뱅앤올룹슨, 아더에러 콜라보 ‘더 블루이즘’ 베오사운드 A1 스피커 공개

55

뱅앤올룹슨(Bang & Olufsen)이 패션 크리에이티브 브랜드 아더에러(ADER ERROR)와 특별한 협업을 발표한다. 이번 협업을 통해, 아더에러의 비전이 더해진 뱅앤올룹슨의 포터블 스피커 베오사운드 A1 리미티드 에디션과 액세서리 2종을 선보인다.

뱅앤올룹슨과 특별한 파트너가 된 아더에러는 패션뿐만 아니라 사진, 공간, 디자인, 예술 등의 콘텐츠를 그들만의 방식으로 재편집하여 새로운 문화를 만들어가는 ‘패션을 기반으로 한 문화 커뮤니케이션 브랜드’이다.

두 브랜드의 만남으로 선보이는 베오사운드 A1은 뱅앤올룹슨이 아노다이징 공법으로 정교하게 가공한 알루미늄 스피커 표면에 아더에러의 시그니처인 Z 블루 컬러가 완벽하게 어우러지며 시선을 사로잡는다. 특히, 아더에러가 디자인한 베오사운드 A1의 맞춤 스피커 백과 스피커 스탠드는 패션과 음악의 결합을 보여주는 액세서리로, 익숙한 것을 새로운 방식으로 표현하는 아더에러의 철학이 담겨 있다.

베오사운드 A1의 형태를 따르는 원형 스피커 백은 매끄러우면서도 단단한 스피커 외관에서 영감을 받아 제작했다. 스피커와 대비를 이루는 푹신한 쿠션의 부드러움을 활용해 미학적 즐거움을 선사한다.

패션과 음악, 그리고 전자기기 간의 경계를 넘나들도록 디자인된 스피커 백은 패션 아이템 그 자체로도 충분한 매력을 보여준다. 부드러운 소가죽과 코튼 충전재로 제작되었고, 조절 가능한 숄더 스트랩과 파우치를 함께 갖추고 있다. 스피커를 안전하게 보관할 수 있는 것은 물론, 착용 시 양손을 자유롭게 움직일 수 있어 휴대성과 활동성을 더했다.

베오사운드 A1을 아더에러만의 독자적인 언어로 디자인한 스피커 스탠드는 새로운 시각적 경험을 전달한다. 아더에러 스탠드의 영감은 스피커가 집 안에서 어떻게 놓일 수 있을지에 대한 아이디어에서 출발했다. 테이블 혹은 바닥에 놓거나 벽에 걸도록 고안된 베오사운드 A1을 색다른 스탠드와 함께 배치할 수 있도록 했다. 스탠드에 놓이는 순간 베오사운드 A1은 단순한 스피커가 아닌 그 이상의 예술 작품, 혹은 오브제로 변모한다.

스피커 스탠드는 브랜드 철학에 맞춰 곡선과 직선을 금속 소재와 유기적으로 결합해 다양한 환경과 조화를 이루도록 완성했다. 알루미늄 스탠드는 분리 가능한 세 부분으로 이뤄져 있어 탁월한 내구성과 휴대성을 보여준다.

베오사운드 A1은 강력한3.5인치 우퍼, ¾인치 트위터, 그리고 진보한 DSP 필터링이 탑재된 우퍼와 트위터용 한 쌍의 30W 클래스 D 앰프가 탑재되어 있다. 그리고 언제나처럼 덴마크 스트루어의 뱅앤올룹슨 톤마이스터(tonmeisters)의 튜닝을 거친 탁월한 사운드를 제공한다.

뱅앤올룹슨 관계자는 “100년 간 오디오와 홈 엔터테인먼트를 선도하고 있는 뱅앤올룹슨이 아더에러 손에 맡긴 베오사운드 A1 포터블 스피커를 선보이게 됐다”며 “이번 에디션으로 전 세계 뱅앤올룹슨 팬들에게 시그니처 스피커가 외관과 소리 모두에서 강렬한 인상을 남길 수 있다는 사실을 명백하게 보여주고 싶다”고 밝혔다.

뱅앤올룹슨과 아더에러의 한정판 컬렉션 가격은 스피커 스탠드가 포함된 베오사운드 A1 아더에러 에디션이 70만 원, 스피커 백은 43만9천 원이다. 오는 11일부터 전 세계에서 구매가 가능하다. 한국에서는 뱅앤올룹슨 압구정 플래그십 스토어를 비롯한 전국 10개의 공식 온, 오프라인 매장과 아더에러 공식 온, 오프라인 매장에서 구매가 가능하다.

한편, 뱅앤올룹슨과 아더에러의 첫 번째 협업을 기념하는 뱅앤올룹슨 X 아더에러 팝업 전시가 2024년 4월 10일부터 14일까지 서울시 성동구 성수동 ’베이직스튜디오’에서 진행될 예정이다 뱅앤올룹슨 X 아더에러 팝업 전시는 사전 예약을 통해 누구나 방문이 가능하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