두나무, 보안전문가 양성 아카데미 오픈

18
이석우 두나무 대표(가운데)와 박세준 티오리 대표(왼쪽 두번째) 등 관계자들이 지난 2월 서울 강남구 두나무 본사에서 ‘웹3 보안인재 양성 업무협약’을 맺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두나무

두나무가 글로벌 경쟁력을 갖춘 보안 전문가를 육성하고 갈수록 고도화하는 사이버 위협에 대한 대응 역량을 강화한다.

두나무는 사이버보안 전문기업 티오리와 함께 웹3 보안 인재 양성을 위한 ‘업사이드(UPSide) 아카데미’를 출범한다고 4일 밝혔다. 양사는 지난 2월 인재 육성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아카데미 1기는 오는 7월부터 4개월 간 진행되며 △사이버 보안 교육 △웹3·블록체인 보안 교육 △실무연계 교육 등 커리큘럼으로 구성된다. 1기 선발인원은 최대 20명이다.

두나무와 티오리 전문가들은 교육 콘텐츠 개발은 물론 강사와 멘토로 나선다. 아카데미를 수료한 수료생들의 진로 설계도 지원한다.

정재용 두나무 최고정보보호책임자는 “다양한 인재들이 보안 분야의 인재로 성장하는데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며 “새롭게 떠오르는 분야에서 선제적으로 능력을 기르고 탑티어 인재가 되고 싶은 분들의 많은 관심과 참여를 바란다”고 말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