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버워치 2 X 유방암 예방…‘핑크 메르시 캠페인’ 재출범

125

‘오버워치 2’ 개발팀과 유방암 연구 재단이 다시 한 번 협력하여, 유방암 예방 및 치료를 위한 재단의 목표를 지원한다. 

블리자드 오버워치 2 X 유방암 연구 재단, ‘핑크 메르시 캠페인’ 재출범 /블리자드
블리자드 오버워치 2 X 유방암 연구 재단, ‘핑크 메르시 캠페인’ 재출범 /블리자드

블리자드 오버워치 2 개발팀과 유방암 연구 재단이 다시 한 번 협력, 유방암 예방 및 치료를 위한 재단의 목표를 지원하고자 ‘대의를 위한 메르시(Mercy for a Cause)’ 캠페인을 선보인다. 

오버워치 2는 6월 26일부터 7월 9일까지 오리지널 핑크 메르시(16,000원)와 새로운 로즈 골드 메르시 묶음 상품(24,800원) 등 두 가지 한정판 스킨을 선보이며, 해당 판매 수익 전액(관련 플랫폼 수수료 및 세금 제외)은 생명을 살리기 위한 유방암 연구비로 기부된다.

오버워치 2 오리지널 핑크 메르시 스킨 /블리자드
오버워치 2 오리지널 핑크 메르시 스킨 /블리자드

오버워치 2 로즈 골드 메르시 묶음 상품 /블리자드
오버워치 2 로즈 골드 메르시 묶음 상품 /블리자드

지난 2018년 오버워치와 유방암 연구 재단 간의 첫 협업을 통해 핑크 메르시가 처음 공개됐고, 오버워치 플레이어 사이에서 큰 호응을 얻었다. 2주간 진행된 이 캠페인을 통해 미화 1,270만 달러라는 경이로운 연구 지원금이 모금됐고, 유방암 예방을 위한 중요한 돌파구를 마련하는 연구에 큰 힘이 되었다. 이는 유방암 연구 재단에 대한 단일 기부금으로는 역대 최대 규모였다. 해당 기부금은 임상 실험을 포함해 예방, 진단, 치료, 잔존, 전이 등 유방암 연구의 전 영역에 걸쳐 연구에 활력을 불어넣었다. 그리고 오늘, 다시금 협력하여 또 한 번 캠페인을 선보임으로써 관련 연구에 더욱더 박차를 가할 준비를 마쳤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