과기정통부, 캐나다와 과학기술 협력과 연대 강화

35

캐나다 정부와 제4차 과학기술혁신공동위원회 개최

과기부 전경. ⓒ데일리안DB

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17~18일 양일 간 재캐한인과학기술인학술대회(CKC)에 참여하고, 캐나다 외교부와 공동으로 ‘제4차 한국-캐나다 과학기술혁신공동위원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과기정통부에 따르면 양국 과기공동위는 2016년 12월 체결된 한국-캐나다 과학기술혁신협력협정’에 근거해 개최되는 정부 간 정례회의다. 2017년 12월 제1차 과기공동위를 시작으로 2022년까지 총 세 차례에 걸쳐 양국 간 과학기술혁신 분야 협력을 활성화하기 위한 방안들이 논의됐다.

이번 제4차 과기공동위는 2022년 한국-캐나다 양국 정상이 합의한 ‘과학기술혁신 분야 협력 강화’ 후속조치다. 2023년 양국 수교 60주년을 맞이하고 처음 개최되는 정례회의로, 정부 간 최신 과학기술과 연구개발(R&D) 혁신 정책을 공유하고 첨단과학기술 분야에서 양국 연구자·기관 간 신규 협력의제를 논의했다.

한국 측에서 황성훈 과기정통부 국제협력관이, 캐나다 측에서는 락슈미 크리슈난(Lakshmi Krishnan) 국가연구위원회(NRC) 부의장이 수석대표를 맡았다.

먼저 양국은 17일 첫 세션에서 과학기술 정책방향·협력체계에 대해 논의했다. 황성훈 국제협력관이 과기정통부의 R&D 혁신방안과 글로벌 R&D 추진전략을 주제로 발표했다. 오픈사이언스와 연구보안, 과학기술 기반 자연재해 등 국가 위기 예방 등 과학기술 주요 이슈와 대응 방안도 교류했다.

AI, 반도체, 배터리, 농업과학기술 등 기존 협력이 이뤄지던 분야에서 글로벌 협력 사례·성과를 공유하고, 지난 과기공동위에서 마련한 2022~2024년 공동 행동계획 이행도 점검했다.

한국 과기정통부와 한국연구재단, 캐나다 외교부, 혁신과학경제개발부, 국가연구위원회 등 양국 협력사업 관계기관이 기존 공동연구·인력교류를 강화하기 위한 신규사업에 대해 의견을 나눴다.

한국연구재단과 국가과학기술연구회는 각 캐나다의 프리마퀘벡, 국가연구위원회(NRC)와 업무협약을 신규 체결 또는 갱신했으, 과기공동위 중 서명식이 개최됐다.

청정에너지, 첨단바이오, 양자기술 등 분야의 협력 파트너십 구축과 공동연구․인력교류, 디지털 혁신기업과 한국형 SMR SMART의 캐나다 진출에 대해 신규로 논의했다. 이번 논의를 토대로 양국 수석대표 간 2024~2026년 공동 행동계획을 마련하기로 합의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