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협손보, 농업인생활안정보험 출시

28
서국동(오른쪽) NH농협손해보험 대표이사와 홍진희 충남 당진 송악농협 조합장이 계약증권 교부 후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NH농협손해보험

NH농협손해보험은 농업인의 실익 증진을 위한 신상품 ‘농업인생활안정보험’을 출시했다고 20일 밝혔다.

농업인생활안정보험은 지방자치단체에서 시행중인 농업인월급제에 참여한 농업인이 사망 시, 지급된 대금의 상환액을 보장하는 상품으로 농업인월급제 수탁사업을 운영중인 지역 농·축협이 가입대상이다.

이 보험은 국내 최초로 지자체 지원사업과 연계한 농업인 실익증진 보험상품으로 농업인의 사망에 대비한 생활안전망을 보장해 농업인월급제의 대한 인식제고 및 지자체 정책활성화에 기여 할 것으로 기대된다.

서국동 농협손보 대표이사는 “농업인생활안정보험을 통해 농업인월급제의 활성화로 농업인의 경제적 부담 완화와 삶의 질 향상에 도움을 주고자 한다”며 “앞으로도 농협손보는 다양한 방법으로 농업인 실익증진에 기여하겠다”고 밝혔다.

©(주) 데일리안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