맥도날드, 공급망 문제로 감자튀김 판매 일시 중단

30
ⓒ맥도날드 홈페이지 캡처

맥도날드가 한국에서 감자튀김(후렌치 후라이) 판매를 일시 중단했다고 20일 공지했다.

맥도날드는 이날 홈페이지를 통해 “예기치 못한 공급망 이슈로 일시적으로 후렌치 후라이를 제공할 수 없게 됐다”고 밝혔다.

이어 “불편을 끼쳐 사과드리며 이른 시일 내에 판매 재개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덧붙였다.

한국맥도날드의 프렌치 프라이는 전량 미국에서 냉동된 감자를 수입하고 있다.

맥도날드 측은 “공급 업체에서 예상치 못한 이슈가 발생했다”면서 “정상화 시점이 확정되면 별도 안내하겠다”고 전했다.

맥도날드는 감자튀김을 팔 수 없게 되자 당분간 세트 메뉴도 판매하지 않는다. 대신 버거 단품을 주문하면 콜라 미디엄 사이즈를 제공하기로 했다.

©(주) 데일리안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