푸틴 “한국, 우크라에 살상무기 공급하면 실수…그에 따른 결정할 것”

43
김정은(오른쪽) 북한 국무위원장과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이 지난 19일 북한 평양에서 양자 회담 후 서명식을 마친 뒤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 로이터/연합뉴스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이 한국이 우크라이나에 살상무기를 제공한다면 실수가 될 것이라고 경고했다.

러시아 타스통신 등에 따르면 푸틴 대통령은 20일(현지시간) 베트남 하노이에서 북한·베트남 순방이 끝난 직후 기자회견에서 한국 정부가 우크라이나에 살상 무기를 지원하지 않는다는 기존 방침을 재검토한다고 발표한 것에 대해 이같이 밝혔다. 그는 그러면서 “그런 일(무기 제공)이 일어난다면 우리는 그에 따른 결정을 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푸틴 대통령은 또 북한에 초정밀 무기를 공급하는 것을 배제하지 않는다며 “북한이 침략받을 경우에만 군사 지원을 제공하는 것이기 때문에 한국은 우려하지 않아도 된다”고 강조했다.

우리 정부는 앞서 이날 북·러가 군사동맹에 준하는 내용의 ‘전략적 동반자 관계 조약’을 체결한 것과 관련해 “우크라이나에 대한 무기 지원 문제는 재검토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주) 데일리안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