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2회 세계 한인 과학기술인 대회 본격 개막

93

10일 한국과학기술회관서 개회식

과기정통부. ⓒ데일리안DB

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10일 서울 한국과학기술회관 국제회의실에서 ‘제2회 세계 한인 과학기술인 대회’개회식을 갖고, 11일까지 본격적인 대회 일정을 시작한다고 밝혔다.

과기정통부가 주최하고 한국과학기술단체총연합회와 19개 재외한인과학기술인협회가 주관하는’세계 한인 과학기술인 대회’는 전 세계에서 활동하는 한인 과학기술인을 국내로 초청해 글로벌 네트워크를 확장하고 연구성과를 교류하는 장을 만들기 위해 개최됐다.

이번 대회 첫날에는 청년 과학기술인 도전과 역할을 주제로 한 ‘차세대 리더스 포럼’, 이제형 스트라티오 대표의 특별강연, 참석자 환영 만찬이 진행됐다. 이어 개회식, 강연, 학술·정책·협력 분과, 한인 석학과의 대화, 미래세대와의 대화 등 다양한 부대행사가 진행된다.

개회식에는 국내 및 해외 22개국 한인 과학기술인, 해외석학, 정부 관계자 등이 참석했으며, 이태식 과총 회장 개회사, 배동운 독일 과협 회장의 재외한인 과학기술인 대표인사, 이종호 과기정통부 장관 축사 및 이인선 의원, 김소희 의원, 이준석 의원, 박충권 의원의 격려사를 통해 행사 시작을 알렸다.

2024년 ‘대한민국 최고과학기술인상’ 시상도 함께 진행됐는데, 올해는 페로브스카이트 태양전지의 선구자인 성균관대학교 박남규 교수가 선정돼 대통령 상장과 상금 3억원이 함께 수여됐다.

이종호 과기정통부 장관은 개회식 축사를 통해 “한인 연구자들의 귀중한 지식과 경험이 국내 연구 현장에 확산될 수 있도록 공동연구와 인력교류의 기회를 적극 확대해 나가겠으며, 더 많은 국내 연구자들이 세계로 진출하여 성장하도록 뒷받침하겠다”고 말했다.

©(주) 데일리안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