과기정통부, 정보보호의 날 기념식 개최

122

글로벌 사이버보안 강화 주제로 열려

과기정통부. ⓒ데일리안DB

과학기술정보통신부와 행정안전부, 국가정보원은 한국정보보호산업협회, 한국인터넷진흥원 등과 함께 ‘제13회 정보보호의 날 기념식’을 10일 서울스위스그랜드호텔에서 개최했다.

정보보호의 날은 사이버위협 예방과 국민들의 정보보호 생활화를 위해 2012년부터 매년 7월 둘째 수요일로 지정된 법정기념일이다.

올해 기념식은 ‘글로벌 사이버보안 강화로 지키는 모두의 신뢰!’를 주제로, 국민·기업·정부의 역량을 결집해 사이버 위협에 대응하고, 디지털 보안 선두로 나아가겠다는 의미에서 진행됐다.

현장에는 과기정통부 이종호 장관, 국가안보실 왕윤종 3차장, 국정원 윤오준 3차장 및 국내외 정보보호 산‧학‧연 관계자 등 300여명이 참석했다. 기념식 행사는 온라인으로 생중계 됐다.

기념식 행사 전에는 미 국토안보부 차관, 구글 클라우드 최고정보보호책임자(CISO)를 비롯한 국내외 저명인사의 기조연설을 통해 ‘글로벌 사이버보안 협력’과 ‘국내외 정보보호 신기술동향’ 등이 발표됐다.

이날 기념식은 정보보호 유공자 시상식, 정보보호 의식 고취를 위한 영상 상영 및 세리머니가 진행됐다.

올해 주제에 맞게 의미있는 글로벌 행사도 공동 개최됐다. OECD 글로벌 디지털시큐리티 포럼, 글로벌 사이버보안 협력 네트워크(CAMP) 연례회의 개최로 우리나라의 글로벌 사이버보안 위상을 더욱 높이는 계기가 됐다고 과기정통부 측은 설명했다.

국제 정보보호 컨퍼런스에서는 산‧학‧연 전문가들이 ‘정보보호의 미래전략’, ‘글로벌 보안 위협 대응전략’을 주제로 수준 높은 발표와 토의가 이뤄졌다. CISO콘서트를 새롭게 구성해 기업 관점 정보보호 역할과 책임에 대해서도 사례를 공유하고 의견을 교환하는 풍성한 내용으로 개최됐다.

경제협력개발기구(OECD)에서 주최하는 ‘제5차 OECD 글로벌 디지털시큐리티 포럼’이 우리나라에서 최초로 개최됐다.

이번 행사는 총 33개국, 2개 기관이 참여했다. 각 국 정부기관, 산‧학‧연 전문가, 글로벌 기업과 국내 전문가를 초청해 오픈소스 소프트웨어 : 기회와 도전 과제, 더욱 안전하고 탄력적인 공급망을 위한 협업, 디지털 보안에 대한 규제 접근 방식을 주제로 논의가 진행되됐다.

이날 기념식에 참석한 이종호 과기정통부 장관은 “우리 모두가 함께 힘을 모아 강력한 사이버보안 대응체계를 구축하자”며 “이번 행사를 통해 우리의 일상 속에서 정보보호를 생활화하는 계기가 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주) 데일리안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