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SDS, 금융위 주관 ‘데이터전문기관’ 선정…민간기업 최초

183
[사진출처=삼성SDS]
[사진출처=삼성SDS]

【투데이신문 박주환 기자】 삼성SDS가 민간기업 최초 금융위원회 주관 ‘데이터전문기관’으로 선정됐다. 

삼성SDS는 금융위원회 주관 데이터전문기관 지정 심사에서 민간기업 최초 데이터전문기관에 선정됐다고 19일 밝혔다.

데이터전문기관은 금융 데이터를 포함한 가명정보를 결합하는 전문기관을 의미한다. 가명정보란 개인정보가 노출되지 않도록 일부를 삭제‧대체해 식별할 수 없도록 처리한 정보를 말한다. 

삼성SDS는 ▲데이터 사이언스 전문 인력 ▲데이터분석플랫폼 ‘Brightics AI’ 기반 분석 역량 ▲데이터 관리 및 보안 기술력 ▲다양한 산업분야의 고객경험을 바탕으로 현장 심사 및 결합테스트를 거쳐 전문기관으로 최종 선정됐다는 설명이다. 

삼성SDS는 이미 비금융 데이터 부문에서는 지난 2020년 11월 민간기업 최초 가명정보 결합전문기관으로 선정된 바 있다. 

이번 지정에 따라 삼성SDS는 금융과 비금융 가명정보 모두를 결합해 신규 서비스를 창출하려는 기업과 기관들에게 제공할 수 있게 됐다. 

가령 카드사의 구매정보와 통신사의 고객정보를 결합 분석해 지역·구매금액별 소비패턴을 파악하는 것이 가능하며 이를 기반으로 고객 맞춤형 상품과 서비스를 추천하는데 도움이 되는 데이터를 만들어낼 수 있다.

삼성SDS는 안전하게 결합된 가명정보가 다양한 서비스 개발에 활용되는 것은 물론, 산업 분야별 AI·빅데이터 분석 사업과 시너지를 강화하는 데도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특히 삼성SDS는 강력한 보안이 적용된 삼성 클라우드 플랫폼에서 결합전문시스템을 구현, 안전하게 데이터 결합·분석 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이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