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항공, 2024년 신입 객실승무원 뽑는다… 12월4일까지 접수

83

대한항공이 객실승무원을 채용한다. /사진=대한항공

대한항공이 기내 안전과 서비스 업무를 책임질 신입 객실승무원 채용에 나선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엔데믹에 따른 여객사업 회복에 대비하고 지속가능한 성장 기반을 강화하기 위함이다.

대한항공은 20일부터 오는 12월4일까지 대한항공 채용 홈페이지를 통해 신입 객실승무원 지원자 접수를 진행한다. 모집 규모는 총 150여명이다.

지원 자격은 기 졸업자 또는 2024년 2월 이전 졸업예정자에 한해 교정시력 1.0 이상이며 해외여행에 결격 사유가 없어야 하고, 2024년 3월 입사 후 근무에 지장이 없어야 한다. 공인 어학성적표도 제출해야 한다. 어학 성적은 TOEIC 550점 이상 또는 TOEIC Speaking Intermediate Mid 1 이상 또는 OPIc Level Intermediate Mid 1 이상 자격소지자(2021년 12월 13일 이후 응시한 국내시험에 한함)여야 지원이 가능하다.

전형 절차는 ▲서류 심사 ▲1차 면접 ▲2차 면접 및 영어구술 시험 ▲3차 면접 ▲건강검진 및 체력·수영시험 순이다. 특히 1차 면접은 지난 채용과 마찬가지로 비대면 동영상 면접으로 진행된다. 체력시험은 지난 채용과 동일하게 국민체육진흥공단에서 시행하는 체력인증으로 대체한다.

대한항공은 현재 신입 객실승무원 외에 다양한 직종의 채용을 진행하고 있다. 각 분야별 자세한 내용은 대한항공 채용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1
0
+1
0
+1
0
+1
0
+1
0